김애경, 신인시절 이렇게 예뻤어? '1초 김혜수'

김애경, 신인시절 이렇게 예뻤어? '1초 김혜수'

  • 승인 2019-10-18 23:46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018_234344

 

김애경이 18일 한 예능에 출연한 가운데 그의 신인시절 사진이 화제다.

 

한 유명 뷰티 커뮤니티에는 '김애경 신인시절 미모 대단했넹'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되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애경은 연극 '욕망이라는 이름의 전차'에서 영화 속 ‘비비안 리’가 맡았던 여주인공 블랑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으며, ‘말론 브란도’가 가 맡았던 상대역 스탠리 역에는 당대 최고의 배우 김성원이 함께 호흡을 맞췄다.

 

특히 김애경의 완벽한 이목구비에 서구적인 비주얼이 시선이 간다.

 

한편, 김애경은 1969년 MBC 1기 공채 탤런트로 연예계에 데뷔했으며 1990년 KBS1의 일일 연속극 서울 뚝배기에서 "실례합니다"라는 유행어로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2.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3.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4.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5. 6월 소비자 불만 가장 많은 품목은 '선풍기'
  1. [날씨] 낮 최고 31도… 오후 6시부터는 다시 소나기 소식
  2.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3.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4. [코로나19]확진자 넓어진 동선에 방역당국 '진땀'
  5.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