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지웅 , "혈액암 투병 후 가계가 기울었다"

허지웅 , "혈액암 투병 후 가계가 기울었다"

  • 승인 2019-10-20 21:37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020_213434

 

허지웅이 혈액암 투병 사실을 밝힌 후 건강한 모습으로 방송에 출연한 가운데 연이어 수많은 누리꾼들의 축하가 쏟아지고 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 '나 혼자 산다'에서는 허지웅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허지웅은 "과거 나는 내일이 없는 듯 살았다"며 "그래서 보험도 없었다. 실비 보험이 뭔지 이번에 처음 알게 됐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허지웅은 "보험이 없어서 투병하는 동안 가계가 기울었다"고 말했다.허지웅은 길고 지치는 투병 기간을 '무한도전'과 '배달음식'을 통해 이겨냈다고도 전했다.

 

허지웅은 투병 이후 삶의 가치관 또한 달리 가졌다. 연예계 대표 무성욕자였던 허지웅은 결혼에 대한 새로운 견해를 전했는데. 허지웅은 "결혼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2. 경찰청 경무관급 전보 인사 발표… 충청권은
  3.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4.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5.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목포 A아파트서 건축폐기물 무더기 발견
  4.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5. 대청댐 초당 3천톤씩 최대 방류…금강하류 침수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