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준 뜨거운 감자..."이게 만약 죄가 되면 장사하는 사람 다 징역 가야한다고 이야기 할 정도"

성명준 뜨거운 감자..."이게 만약 죄가 되면 장사하는 사람 다 징역 가야한다고 이야기 할 정도"

  • 승인 2019-10-21 23:44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021_234133

 

유튜버 성명준이 자신의 유튜버에 심경 고백을 한 가운데 연이어 화제다.

 

성명준은 유튜브 영상을 통해 “억울하고 답답한 심경”이라며 “10월 16일 사기협박죄로 징역 1년 3월을 받았다. 항소 때까지 불구속으로 재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사기협박죄로 유죄를 받게 될 줄 꿈에도 몰랐다”라고 설명했다.

 
이어“주변사람들도 의아해하고 황당해하고 어이없어 하는 사람들밖에 없다 이게 만약 죄가 되면 대한민국 장사하는 사람 다 징역가야 한다고 이야기 할 정도다”라고 덧붙였다.

 

특히 성명준은 “저에게 색안경을 끼신 분들이라 해도 이번만큼은 냉정하게 중립적으로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3.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4.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5.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한국원자료연료 불화우라늄 가스 누출 사고…2명 부상
  3. 미룸갤러리 삼성동 인쇄골목으로 이전… "문화복합공간으로"
  4. [한줄서가] 코의 한의학, 노동자 주주, 하루 10분 그림책 질문의 기적 등
  5.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