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 최근 어디가 변했나? 나트랑에서 수영복 입고 도발적인 섹시미 '찰칵'

나비, 최근 어디가 변했나? 나트랑에서 수영복 입고 도발적인 섹시미 '찰칵'

  • 승인 2019-10-22 13:05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022_130326

 

나비가 행복한 여행 사진을 공개했다.

 

가수 나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익고있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나비는 화려한 프린팅이 된 수영복을 입고 아찔한 몸매를 뽐내고 있다.

 

특히 군살 하나 없는 환상적인 몸매는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나비’는 2008년 싱글 앨범 [I Luv U]로 데뷔했으며, ‘잘 된 일이야’ ’길에서’ ’다이어리’ 등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나비는 올해 나이 34세이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침체된 문화공연예술계 마중물… 제12회 대전창작희곡공모전
  2.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8월 막 오른다
  3. 시중 일부 청바지서 발암물질 '아릴아민' 검출
  4. "제2의 최숙현 막아라" 대전 체육계도 비상
  5. [영상]사회적 거리두기&생활 속 거리두기 뭐가 다르죠?
  1. [화제] "쉬는 날에도 몰카범 보이면 잡아야죠"
  2.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3.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4. 당진수청1지구에 당진성모병원 확장 이전
  5. <속보>대전 조달청 근무 확진자 나와...누적 150명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