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운서 정다은, 최근 조우종과 데이트 사진 '여배우 아우라'

아나운서 정다은, 최근 조우종과 데이트 사진 '여배우 아우라'

  • 승인 2019-11-08 12:00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108_115810

 

아나운서 정다은이 물오른 근황을 전했다.

 

아나운서 정다은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아주 오랜만에 녹음을 위해
예전 직장을 찾은 남편에게 그동안 생긴 새로운 맛집을 소개해주며 아는 척을 했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다은은 러블리한 여신 미모를 뽐내고 있다.

특히 자체발광 러블리한 매력은 더욱 시선이 간다.

 

한편, 조우종과 정다은의 슬하에는 딸이 하나 있다.조우종의 나이는 44세, 정다은의 나이는 37세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5.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1.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2.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3.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4.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5. 대전 청소년 12%가 'n번방' 접근 경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