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운서 정다은, 최근 조우종과 데이트 사진 '여배우 아우라'

아나운서 정다은, 최근 조우종과 데이트 사진 '여배우 아우라'

  • 승인 2019-11-08 12:00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108_115810

 

아나운서 정다은이 물오른 근황을 전했다.

 

아나운서 정다은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아주 오랜만에 녹음을 위해
예전 직장을 찾은 남편에게 그동안 생긴 새로운 맛집을 소개해주며 아는 척을 했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다은은 러블리한 여신 미모를 뽐내고 있다.

특히 자체발광 러블리한 매력은 더욱 시선이 간다.

 

한편, 조우종과 정다은의 슬하에는 딸이 하나 있다.조우종의 나이는 44세, 정다은의 나이는 37세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1.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2.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