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현석 레스토랑 화제 속 딸 이렇게 예뻐? '174cm의 美친 핫바디'

최현석 레스토랑 화제 속 딸 이렇게 예뻐? '174cm의 美친 핫바디'

  • 승인 2019-11-10 18:37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110_183521

 

최현석이 10일 한 방송에 출연한 가운데 그의 미모의 딸도 화제다.

 

최연수의 소속사 YG케이플러스 측은 공식 SNS에 “최연수, 스트리트 청순 섹시란 이런 것 최연수의 스트리트 컷이 궁금하다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최현석의 딸은 174cm의 큰 키에 환상적인 핫바디를 과시하고 있다.

 

최연수는 채널A ‘개밥 주는 남자 시즌2’에서 아버지인 최현석과 함께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한편, 최현석은 올해 나이 48세로 현재 강남구 청담동에 위치한 레스토랑 '쵸이닷'을 운영 중에 있다.나이 27세에 네 살 연하 지금의 아내와 결혼에 골인,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온전히 감동하고 희열을 느끼는 삶을 위해… '남자의 클래식'
  2. [75주년 광복절] 불매운동 1년부터 애국지사 기억까지… 지역민의 열망 모였다
  3. [75주년 광복절] 호중동학군 활약했던 대청호에 경부선 놓였다면?
  4. [날씨] 충청권 한 밤에도 25도… 낮기온 33도까지 오른다
  5.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1. [포토 &] 연두 거미
  2.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3.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4. 태안군, 코로나19 확진자 5명으로 늘어나
  5. [75주년 광복절] 대청호에서 울린 승전보, 호중동학군이 있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