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1' 레인보우, 설렘 가득 '오로라' 티저 공개

  • 핫클릭
  • 방송/연예

'컴백 D-1' 레인보우, 설렘 가득 '오로라' 티저 공개

  • 승인 2019-11-13 10:35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레인보우] _오로라 티저 공개

그룹 레인보우가 설렘을 가득 담은 티저를 공개했다.

레인보우는 13일 오전 7시 공식 SNS 채널에 스페셜 싱글 'OVER THE RAINBOW' 타이틀곡 'Aurora'의 티저를 게재했다.

영상 속 레인보우는 재경, 현영, 윤혜, 승아, 노을, 지숙, 우리 순으로 화면에 등장했다. 멤버들은 웃음이 가득한 표정으로 어딘가로 뛰어가고 있어 팬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지난 7일 스페셜 싱글 수록곡 'I Dream of You'를 선공개한 레인보우. 이들은 이후에도 7인 7색 매력을 담아낸 다양한 컴백 콘텐츠들로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이에 신곡을 살짝 맛볼 수 있는 티저가 공개되자, 팬들의 기대감 역시 한껏 높아졌다.

'OVER THE RAINBOW'는 레인보우의 데뷔 10주년을 기념해 제작된 스페셜 싱글. 뜨거운 사랑을 보내준 팬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레인보우 멤버들이 직접 모여 기획부터 콘텐츠 제작까지 전반에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컴백을 하루 남겨둔 레인보우는 "팬분들에게 특별한 선물을 드릴 수 있어 기쁘다. 저희가 이번 프로젝트를 준비하면서 즐겁고 행복했던 만큼, 스페셜 싱글을 듣는 모든 분들이 행복하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레인보우의 10주년 기념 스페셜 싱글 'OVER THE RAINBOW'의 타이틀곡 'Aurora'는 오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세화 기자 ent88@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복수동1구역 재개발사업' 조합 청산 마무리... 조합원 1인당 평균 1000만원 배당
  2. 대전 제2매립장 조성 9월 기재부 총사업비 심의 마지막 관문 남았다
  3. 尹대통령 "부여 청양 이재민 구호 응급복구 만전"
  4. [인터뷰] 권은경 이수자 “여성 고수 편견 맞서 ‘고법(鼓法)의 연주화’ 이룰 것”
  5. 취약계층 어르신 폭염 대비 주거환경개선사업
  1. 광복절 맞아 열린 나라꽃 무궁화 전시회…‘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2. 집단 심리검사 "나를 탐구하다"
  3. 국제라이온스협회356-B지구 젠틀리그L/C, 대전장애인단체총연합회 물품기탁식
  4. 대전고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시즌 첫 4강 진출
  5. [독자기고]한산:용의출현, 다시 충무공 이순신을 생각한다.

헤드라인 뉴스


尹대통령 100일 세종집무실 뇌관 여전…방사청 대전行 성큼

尹대통령 100일 세종집무실 뇌관 여전…방사청 대전行 성큼

윤석열 대통령이 17일로 취임 100일을 맞는 가운데 충청권에선 세종시 제2집무실 설치 논란이 뜨겁게 달궜다. 윤석열 정부의 오락가락 행보로 국가균형발전과 국정 효율 극대화를 위한 백년대계 이행을 바라는 지역민의 신뢰에 금이 간 것이다. 대전과 충남의 숙원인 공공기관 지방이전 역시 새 정부 집권 초 동력을 얻지 못하고 표류하고 있다. 다만, 방위사업청 대전 이전은 가시화되고 있어 그나마 위안이다. 세종집무실 설치는 윤 대통령의 대선 공약이다. 대선이 끝난 뒤 인수위도 세종정부청사 1동 우선 사용→올 연말 세종청사 중앙동 입주→202..

충남 곳곳 집중호우 피해 … 24시간 상황관리 체계 구축
충남 곳곳 집중호우 피해 … 24시간 상황관리 체계 구축

충남에서 집중호우로 2명이 실종되고, 100건이 넘는 시설피해가 발생했다. 15일 충남도에 따르면, 집중호우로 109건의 시설피해가 발생했고, 부상 1명, 실종 2명 등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우선, 100㎜ 비가 내린 부여에선 50대 남자가 119에 전화를 걸어 자신을 비롯 2명이 탑승하고 있는 소형 화물차가 빗물에 떠내려 갈 것 같다고 신고한 뒤, 연락이 두절됐다. 충남 소방본부는 즉시 수색대를 투입, 은산천 지류에서 화물차를 발견하고, 실종자를 찾고 있다. 이뿐 아니라 시설에 대한 피해도 109건에 달했다. 이중 사면 유실, 도..

대전 제2매립장 조성 9월 기재부 총사업비 심의 마지막 관문 남았다
대전 제2매립장 조성 9월 기재부 총사업비 심의 마지막 관문 남았다

대전시의 제2 매립장 조성사업이 팔부능선에 도달하면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남은 과정은 9월 기획재정부와의 총사업비 협의인데, 이 절차가 완료되면 사업자 선정과 본격 착공으로 이어질 수 있어 사실상 최종관문이라 할 수 있다. 다만 제1 매립장은 2025년 사용 종료를 앞두고 있지만 향후 활용 계획을 세우기에는 현시점은 '시기상조'라는 관측이 우세하다. 제2 매립장 조성사업은 2004년부터 시작돼 2008년 보상이 완료됐다. 2019년 타당성 조사와 중앙투자심사를 시작하며 추진 본궤도에 올랐다. 대전시는 조성 계획 가운데 가장 까다..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충남대에 국립대 최초로 평화의 소녀상 충남대에 국립대 최초로 평화의 소녀상

  • 개학 맞은 초등학교…‘반갑다 친구야’ 개학 맞은 초등학교…‘반갑다 친구야’

  • 쓰레기와 부유물로 덮힌 교량 쓰레기와 부유물로 덮힌 교량

  • 비 피해 복구작업 벌이는 주민들 비 피해 복구작업 벌이는 주민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