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예련, 촬영장 밖 귀여운 딸과 행복한 일상 "얼짱 엄마"

차예련, 촬영장 밖 귀여운 딸과 행복한 일상 "얼짱 엄마"

  • 승인 2019-11-13 21:06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113_210352

 

배우 차예련의 일상이 팬들 시선을 사로잡는다.

 

차예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차예련은 사랑하는 딸과 함께 행복한 일상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차예련의 우아한 미모는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2004년 영화 ‘여고괴담4-목소리’로 데뷔한 차예련은 1985년생 올해 나이 35세 9살 연상의 주상욱과 2017년 결혼해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온전히 감동하고 희열을 느끼는 삶을 위해… '남자의 클래식'
  2. [75주년 광복절] 호중동학군 활약했던 대청호에 경부선 놓였다면?
  3. [날씨] 충청권 한 밤에도 25도… 낮기온 33도까지 오른다
  4.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5. [75주년 광복절] 불매운동 1년부터 애국지사 기억까지… 지역민의 열망 모였다
  1.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2. 태안군,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
  3. [75주년 광복절] 대청호에서 울린 승전보, 호중동학군이 있었다
  4.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5. [포토 &] 연두 거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