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구'역 김강훈, 공효진이 선물해준 옷입고 스웩 "동백 엄마가 선물로 준 후드티"

'필구'역 김강훈, 공효진이 선물해준 옷입고 스웩 "동백 엄마가 선물로 준 후드티"

  • 승인 2019-11-14 23:40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114_233902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필구역으로 출연 중인 김강훈이 근황을 전했다.

 

김강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동백엄마가 선물로 준 후드티입고 포항으로^^
넘예쁘당^^????감사합니당^^"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강훈은 기차역에서 블랙 후드티를 입고 스웩 넘치는 모습을 뽐내고 있다.

특히 귀여운 모습이 눈길이 간다.

 

한편, 2009년생으로 올해 나이 11세인 김강훈은 지난 2013년 MBC 에브리원 '오늘부터 엄마아빠'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경찰청 경무관급 전보 인사 발표… 충청권은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2.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3.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4. 목포 A아파트서 건축폐기물 무더기 발견
  5. 대청댐 초당 3천톤씩 최대 방류…금강하류 침수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