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한 수:귀수편' 150만 돌파..식지않는 '귀수열풍'

'신의 한 수:귀수편' 150만 돌파..식지않는 '귀수열풍'

  • 승인 2019-11-16 09:45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movie_image (1)

'신의 한 수:귀수편'이 150만 관객을 돌파했다. 

16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15일 '신의 한 수:귀수편'은 988개의 스크린에서 8만 1750명의 관객을 모아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했다. 누적관객수는 155만 5575명이다. 

‘신의 한 수: 귀수편’은 바둑으로 모든 것을 잃고 홀로 살아남은 ‘귀수’가 냉혹한 내기 바둑판의 세계에서 귀신 같은 바둑을 두는 자들과 사활을 건 대결을 펼치는 범죄액션 영화다. 

관객들은 권상우의 현란한 액션에 대해 찬사를 보내고 있다. 또 106분 동안의 짧은 러닝타임 동안 권상우를 비롯해 김희원, 김성균, 허성태, 우도환 등 몰입감 높이는 캐릭터의 향연이 이어진다.

한편 박스오피스 1위는 '블랙머니', 3위는 '82년생 김지영'이 기록했다. 

한세화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새 외국인 타자 브랜든 반즈 입국
  2. 코로나19에 지역 내 종합병원 신축공사도 '올스톱'
  3. [새책] 폭염처럼, 피할 수 없는 상실의 불씨… '불볕더위에 대처하는 법'
  4. 이승찬 회장 공약 '꿈드림 프로젝트' 1기 글로벌 체육 인재는?
  5. [날씨] 한낮엔 30도… 밤 9시까진 소나기 가능성
  1. "7월 4일 토요일 저녁, 중앙로 주변 도로 우회하세요"
  2. [날씨] 낮 기온 25도 내외… 오후에 산발적 비소식
  3. <속보>대전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1명은 학교 관련
  4. [대전기록프로젝트] 하늬바람같은 인생
  5. 2021년 최저임금, 노동계 "1만원" VS 사용자 "2.1% 삭감도 위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