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수저' 정해인 아버지 어머니 병원 의사 '헐'

금수저' 정해인 아버지 어머니 병원 의사 '헐'

  • 승인 2019-12-04 06:29
  • 수정 2019-12-04 07:49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KakaoTalk_20191204_062612668
정해인 인스타그램

 

 

4일 배우 정해인이 핫이슈로 등극했다.

 

이 가운데 정해인의 집안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정해인은 KBS2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에 출연하고 있다.

 

3일 방송분에서 그는 가족들에게 영상 통화를 걸었고, 이 과정에서 정해인의 아버지는 직업이 의사임이 드러났따. 특히 그의 어머니 또한 의사로 전해졌다.

 

정해인은 국민연하남으로 떠오르고 있다. 그는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에서 배우 김고은과,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서 손예진과, ‘봄밤에선 한지민과 함께 연기했다.

 

정해인의 나이는 올해 32세다.

 

한편 정해인은 평택대학교에서 방송연예학을 전공했다. AOA 뮤직비디오로 데뷔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3.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4.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5.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1.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2.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3.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4.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5.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