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미 대체 누구길래? 200억 자산 비법 보니?

방미 대체 누구길래? 200억 자산 비법 보니?

  • 승인 2019-12-06 12:03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206_115956

 

방미의 부동산 투자 비법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최근  MBC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방미는 뉴욕에서 액세서리 사업가로 시작해 사업가, 부동산 투자자로 성공한 근황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방미는 부동산 투자 비결로 "투자할 때 첫 번째로 보는 건 교통과 입지, 두 번째는 관리다. 세 번째는 전망이다. 전망이 중요하다. 전망이 완전히 터진 집과 아닌 집과는 1억 정도 차이가 난다"고 언급했다.

 

이어 "부동산에 투자할 때 부동산 중개인을 완전히 신뢰하지 않고 오랜 기간 직접 살펴본 뒤 계약한다"며 "발품을 판 게 아니라 직접 그 동네의 입지나 인프라를 본 거다. 사람들이 예의가 바르다, 조용하다 같은 것을 알 수 있지 않나"고 설명했다.

 

한편, 가수 방미는 올해 나이 60세로 지난 1980년 노래 '날 보러 와요'를 발표하며 대중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하지만 1993년 '여자는 무엇으로 사는가'를 발표 후 돌연 연예계를 떠나 미국으로 갔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2.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3.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4.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5.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1.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2.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3.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4.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5.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