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미 대체 누구길래? 200억 자산 비법 보니?

방미 대체 누구길래? 200억 자산 비법 보니?

  • 승인 2019-12-06 12:03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206_115956

 

방미의 부동산 투자 비법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최근  MBC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방미는 뉴욕에서 액세서리 사업가로 시작해 사업가, 부동산 투자자로 성공한 근황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방미는 부동산 투자 비결로 "투자할 때 첫 번째로 보는 건 교통과 입지, 두 번째는 관리다. 세 번째는 전망이다. 전망이 중요하다. 전망이 완전히 터진 집과 아닌 집과는 1억 정도 차이가 난다"고 언급했다.

 

이어 "부동산에 투자할 때 부동산 중개인을 완전히 신뢰하지 않고 오랜 기간 직접 살펴본 뒤 계약한다"며 "발품을 판 게 아니라 직접 그 동네의 입지나 인프라를 본 거다. 사람들이 예의가 바르다, 조용하다 같은 것을 알 수 있지 않나"고 설명했다.

 

한편, 가수 방미는 올해 나이 60세로 지난 1980년 노래 '날 보러 와요'를 발표하며 대중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하지만 1993년 '여자는 무엇으로 사는가'를 발표 후 돌연 연예계를 떠나 미국으로 갔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연두 거미
  2.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3.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4. K리그 연맹 유튜버 김재원과 온라인 콘텐츠 협업 진행
  5.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1. K리그, 코로나 확산에 따라 16일부터 수도권 경기 무관중으로 다시 전환
  2. [영상]대전역에 모인 의사들! 의사들이 거리로 나온 이유는?
  3.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이재명 이낙연 첫 역전
  4. 양승조 '행정수도 與 새강령에 넣자" 주장 현실화
  5. 대전지역 국가지정 음압병실 13개 추가 확충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