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지원, "굶으면 44사이즈 입는다" 몸매 관리 비법? '시선강탈'

예지원, "굶으면 44사이즈 입는다" 몸매 관리 비법? '시선강탈'

  • 승인 2019-12-07 23:18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207_231700

 

배우 예지원의 몸매관리 비결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최근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서는 예지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정선희와 문천식이 예지원의 동안 미모와 몸매에 대해 감탄했다. 이에 예지원은 “무용을 전공해서 틈나는 대로 무용도 하고 매일 운동을 한다. 평소에는 44사이즈 반이고 굶으면 44사이즈를 입는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예지원은 “데뷔 전에 소개팅을 한 적이 있고, 데뷔 후에는 없다. 스케줄이 문제다. 촬영이 들어가면 밤샘이 많아서 잘 못 만난다”라고 말했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2.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3.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2.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