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영, 최근 미용실 직찍 '인형 아니야?'

이유영, 최근 미용실 직찍 '인형 아니야?'

  • 승인 2019-12-08 14:11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208_141002

 

배우 이유영이 반가운 근황을 전했다.

 

이유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유영은 밝은색 헤어컬러로 염색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자체발광 여신 미모는 더욱 시선이 간다.

 

한편, 이유영은 1989년생으로 올해 나이 30세이다. 이유영은 2014년 영화 '봄'으로 데뷔해 2018년 신인연기상을 수상한 바 있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감독대행으로 조민국 전 울산 감독 선임
  2. [날씨] 돌풍 동반한 소나기·우박 전망돼…"시설물 주의를"
  3. 조민국 대전 감독 대행, 플레이오프 포기하기엔 이르다
  4. 감독 교체효과 없었던 대전, 플레이오프 진출도 적신호?
  5. 지정배 전 전교조 대전지부장 "7년 만에 복직… 교육자들이 더 책임지는 자세 가져야"
  1. 대전하나시티즌 홈에서 서울에 1-2패, 대전 2연패
  2. [날씨] 대체로 맑다가 대기불안정 소나기 가능성
  3. 대전시, "코로나19 안정세 접어들었다"
  4. [속보]대전 코로나 감염경로 불분명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5. 대전·충남 혁신도시 빠르면 다음달 의결전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