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시동' 디테일로 승부한다! 장소,의상, 미술 전반에 걸친 디테일 '눈길'

영화 '시동' 디테일로 승부한다! 장소,의상, 미술 전반에 걸친 디테일 '눈길'

  • 승인 2019-12-09 17:42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스크린샷 2019-12-09 오후 4
(사진=new엔터 제공)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의 유쾌한 연기 변신과 시너지로 기대를 모으는 ‘시동’이 로케이션부터 의상, 미술 전반에 걸친 디테일한 손길로 생동감 넘치는 영화를 예고했다.

제작진은 인물의 감정을 보다 자연스럽게 그려낼 수 있는 공간을 찾는데 주력했다. 이들이 선택한 장풍반점 내부는 오랫동안 터를 잡고 있었던 느낌이 배어나면서도 다양한 캐릭터들이 함께 생활해온 일상성이 묻어나는 느낌을 극대화해 제작했다. 

남지수 의상실장은 전작들과 차별화된 캐릭터 ‘거석이형’(마동석 분)을 표현하기 위해 핑크 맨투맨, 도트무늬 바지, 헤어밴드까지 과감한 색상과 아이템을 손수 제작해 매력을 높였다. 또한, 박정민이 연기한 ‘택일’의 의상은 광택이 들어간 소재의 원단을 활용해 뚜렷한 개성을 표현했다. 

게다가 탈색과 염색을 반복한 끝에 탄생한 ‘택일’의 헤어스타일은 캐릭터에 생동감을 불어넣는다. 이처럼 인물과 공간을 섬세하게 아우르는 프로덕션으로 완성된 ‘시동’은 겨울 극장가 관객들의 마음에 유쾌한 에너지를 전할 것이다. 

한편, 영화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18일 개봉한다. 

한세화 기자 ent8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연두 거미
  2.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3.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4. K리그 연맹 유튜버 김재원과 온라인 콘텐츠 협업 진행
  5.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1. K리그, 코로나 확산에 따라 16일부터 수도권 경기 무관중으로 다시 전환
  2. [영상]대전역에 모인 의사들! 의사들이 거리로 나온 이유는?
  3.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이재명 이낙연 첫 역전
  4. 양승조 '행정수도 與 새강령에 넣자" 주장 현실화
  5. 대전지역 국가지정 음압병실 13개 추가 확충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