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인도네시아 격파 우승 일본 반응은?

베트남 인도네시아 격파 우승 일본 반응은?

  • 승인 2019-12-11 07:02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227517_232115_2237


박항서 감독이 베트남 국민들에게 선물을 안겼다. 사상 첫 동남아시아 게임 축구 첫 금메달을 딴 것. 일본에서도 관심이 뜨겁다. 

베트남 22세 이하 대표팀은 10일 필리핀 마닐라 리살 기념 경기장에서 열린 SEA 결승전에서 인도네시아를 3-0으로 격파했다.

베트남은 SEA 역사상 처음으로 금메달을 땄다. 박항서 감독은 다시한번 박항서 매직으로 베트남 국민들로부터 뜨거운 지지를 받게 됐다. 

경기 중 박항서 감독은 후반 21분엔 심판 판정에 항의하다 퇴장당했지만, 경기에 큰 지장을 주진 않았다. 

일본에서도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SEA에 관심이 컸다. 일본은 베트남 우승에 "박항서 감독이 대단하다", "베트남 우승 기대 안했는데", "베트남 인도네시아 경기 대단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세화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감독대행으로 조민국 전 울산 감독 선임
  2. [날씨] 돌풍 동반한 소나기·우박 전망돼…"시설물 주의를"
  3. 조민국 대전 감독 대행, 플레이오프 포기하기엔 이르다
  4. 감독 교체효과 없었던 대전, 플레이오프 진출도 적신호?
  5. 지정배 전 전교조 대전지부장 "7년 만에 복직… 교육자들이 더 책임지는 자세 가져야"
  1. 대전하나시티즌 홈에서 서울에 1-2패, 대전 2연패
  2. [날씨] 대체로 맑다가 대기불안정 소나기 가능성
  3. 대전시, "코로나19 안정세 접어들었다"
  4. [속보]대전 코로나 감염경로 불분명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5. 대전·충남 혁신도시 빠르면 다음달 의결전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