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번은 없다' 최백구, 능청연기로 '재미 UP'…열연 눈길

'두 번은 없다' 최백구, 능청연기로 '재미 UP'…열연 눈길

  • 승인 2019-12-15 12:18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최백구_두번은없다_캡처

배우 최백구가 '이상적인 예비 신랑' 캐릭터를 찰떡같이 소화했다.

최백구는 지난 14일 방송한 MBC '두 번은 없다'에서 곽동연(나해준 역) 전 여자친구인 유주은(소영 역)의 예비 신랑으로 열연을 펼쳤다.

잘생긴 외모부터 재력, 다정한 성격까지 완벽한 예비 신랑 김동운 역으로 출연한 최백구. 그는 모든 걸 다 가진 남자 김동운 캐릭터를 찰떡같이 소화해내며 곽동연과 팽팽하게 대립했다.

특히 최백구는 곽동연 앞에서 소영과 뽀뽀를 하거나, 스테이크를 직접 잘라주는 등 능청스러운 연기로 드라마의 재미를 높였다.

최백구는 2015년 KBS '오 마이 비너스'에서 처음으로 대중들과 인사를 나눴다. 이후 2017년 영화 '악녀', 2018년 웹드라마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 등에 출연하며 성장하는 연기자의 모습을 보여왔다. 이렇게 차근차근 실력을 쌓아온 최백구가 앞으로 어떤 연기, 매력을 발산할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최백구의 소속사 배우앤배움EnM에는 배우 조모세, 홍승휘, 정서현, 박지원, 조영인 등이 소속돼 있다.

한세화 기자 ent8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김승태 대전시립연정국악원장 "대전을 형상화한 랜드마크 공연 선보일 것"
  2. 미룸갤러리 삼성동 인쇄골목으로 이전… "문화복합공간으로"
  3. 시티즌 올 시즌 첫 유관중 경기, 리그 최다 관중 기록
  4. 한화이글스, 16일 올 시즌 첫 '키즈데이' 진행
  5. [날씨] 충청권 30~50㎜ 강한 비
  1.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2. [한줄서가] 코의 한의학, 노동자 주주, 하루 10분 그림책 질문의 기적 등
  3.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4. 대전, 지역 코로나19 환자 無... '청정지역'
  5. [날씨] 충청권 일부 지역 여전히 비… 오후에 20~80㎜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