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해, 나이 젊은 리즈시절 '포착'...'재간둥이' 모습 '화제'

송해, 나이 젊은 리즈시절 '포착'...'재간둥이' 모습 '화제'

  • 승인 2019-09-12 00:02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0000206084_001_20181209131642515

 

송해가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 네티즌의 눈길을 끈다.

 

11일 방송된 MBN 시사/교양프로그램 추석특집 ‘송해야 고향가자’가 방영돼 많은 이들의 시선을 모은 것.

 

이날 방송에서는 방송인 송해의 파란만장한 삶이 시청자들의 가슴을 울렸다.

 

그런가하면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된 송해의 나이 젊은 시절이 재조명 되고 있다.

 

흑백 사진 속 송해는 현재의 나이를 실감할 수 있는 세월이 느껴지는 모습으로, 장난스러운 표정이 눈길을 끈다.

 

한편 송해는 1927년생으로 올해 93세다.

 

한세화 기자 ent8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2.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3.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2.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