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피 바다 화제 속 이켠 최근 반가운 근황! 어디가 변했나? "이젠 이곳이 맘이 더 편하네"

유피 바다 화제 속 이켠 최근 반가운 근황! 어디가 변했나? "이젠 이곳이 맘이 더 편하네"

  • 승인 2019-11-09 20:12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sdfs

 

유피의 '바다'라는 노래가 9일 '놀라는 토요일'에 출제된 가운데 유피 멤버 이켠의 최근 근황이 화제다.

 

이켠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저에 "이젠 이곳이 맘이 더 편하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되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켠은 어딘가 달라진 듯한 훈훈한 비주얼을 뽐내고 있다.

특히 여전히 귀여운 미소는 남성 팬들을 설레게 한다.

 

한편, 유피는 지난 1995년 데뷔한 혼성그룹으로 '1024'로 데뷔했다. 특히 2집의 '바다'와 '뿌요뿌요'는 지금까지도 인기를 누리고 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4.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5.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1.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3.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4. '친일 논란' 백선엽 장군, 15일 대전현충원에 안장
  5.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