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봄 가뭄피해 선제적 대응에 45억 투입

홍성군, 봄 가뭄피해 선제적 대응에 45억 투입

재해위험저수지 정비, 광천 상정보 보수 등 추진

  • 승인 2021-03-02 11:07
  • 이봉규 기자이봉규 기자
홍성군, 봄 가뭄피해 선제적 대응에 45억 투입
홍성군, 봄철 영농기를 앞두고 가뭄피해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45억 투입한다.
홍성군이 봄철 영농기를 앞두고 발 빠른 가뭄대책을 마련해 선제적 대응에 나선다.

2일 군에 따르면 최근 기상이변으로 가뭄 발생빈도가 잦아지고 해마다 물 부족으로 모내기에 어려움을 겪는 등 반복되는 가뭄피해 예방을 위해 발 빠르게 대처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군은 올해 상반기 총45억원을 투입해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2개 지구), 광천 상정보 보수 사업, 간이양수장(3개 지구), 관정 개발(20호공), 송수관로(10km)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국비 지원을 받는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은 올해 사전설계 검토 완료 후 국비 15억, 군비 15억 총 30억을 확보해 정비사업을 시행할 방침이다.

이밖에 각 읍·면에 배치된 양수장비 점검을 통해 가뭄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김주환 건설교통과장은 "가뭄으로 인한 영농피해와 군민불편사항이 없도록 가뭄 선제적 대응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군은 지난해 총40억 원을 투입해 관정개발(32호공), 송수관로(20km), 간이양수장(1개소), 저수지 개보수사업(3개 지구), 빗물활용 농업용수 개발사업(1개소) 등의 사업을 추진해 큰 피해 없이 가뭄을 극복했다. 홍성=이봉규 기자 nicon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2.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3.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박범계 장관, '대전교도소 이전' 의지 표명
  1.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2.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3.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 선임 절차 돌입… 과기계 "속도 내야"
  4. [속보]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RIS 사업 선정
  5. 세종시, 올해 하반기 5287세대 아파트 더 짓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