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4월 17일 (토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4월 17일 (토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 승인 2021-04-16 15:0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4월 17일 (토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생년월일 오늘의 운세 --- 2021년 4월 17일(음력 3월 6일) 乙未 토요일



子쥐 띠

波瀾萬丈格(파란만장격)으로 인생을 살아감에 있어 일의 진행되는 정도가 몹시 기복 변화가 심하여 울고만 싶은 심정과 같은 격이라. 이처럼 쓰고 고통이 따른 예는 없었으니 우선은 움직이지 말고 복지부동이 최상이요, 현상유지에 주력하라.

24년생 너무 급히 서둘지 말라.

36년생 내가 뿌린 씨이니 내가 거둬야 하리라.

48년생 건강에 해로우니 원거리 여행을 삼가라.

60년생 내 것이 아니라고 소홀히 다루지 말라.

72년생 교통사고 조심, 특히 영업용을 주의하라.

84년생 아직 이르니 거두지 말고 좀 더 기다리라.

96년생 이성으로 인한 고민수가 생긴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丑소 띠

出天之孝格(출천지효격)으로 아버님이 한 겨울에 잉어를 잡수시고 싶다고 하시매 연못에서 얼음을 깨고 잉어를 구하는 하늘이 낸 효자인 격이라. 남이 모르게 하던 일도 꼭 세상에 알려지는 법, 부모님께 행하는 효는 백행지본임을 알 것이라.

25년생 천천히 행동해도 풀릴 것이라.

37년생 재산상의 이익이 있다.

49년생 교통사고 주의. 특히 이륜차 조심.

61년생 소득, 수입, 짭짤해진다.

73년생 이것도 복이려니 생각하라.

85년생 횡재 수, 그러나 요행은 금물이다.

97년생 늦었다고 생각말고 다음을 준비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寅호랑이띠

自作自活格(자작자활격)으로 장애인이 되어 누가 도와주는 사람이 없으므로 혼자서 눈물을 삼키며 스스로 자활에 힘쓰는 격이라. 아무리 걱정해 주고 친하던 사람도 나의 불행을 보면 외면하는 경우가 많으니 스스로 노력하여 일어서라.

26년생 생각하지 않던 행운이 찾아온다.

38년생 그것은 내 것이 아니니 손대지 말라.

50년생 생각하지 않던 선물을 받고 싱글벙글 하는 운이라.

62년생 복잡한 일이 말끔히 해결된다.

74년생 재산에 미련을 가지지 말 것이라.

86년생 이사, 변동운이 있으리라.

98년생 상대방의 입장이 되어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卯토끼띠

名將老退格(명장노퇴격)으로 그동안 수많은 전쟁터에서 혁혁한 무공을 세웠던 장군이 이제 늙어 퇴역하게 되는 격이라. 그동안의 노고를 치하 받게 될 것이요, 이제는 다른 사람에게 맡겨두고 휴식을 취해야 할 때이니 딴 생각은 하지 말 것이라.

27년생 일부는 회복이 되리라.

39년생 친구의 말을 귀 담아 들으라.

51년생 좋고 나쁨을 구분하지 말라.

63년생 이익을 눈앞에 두고 먼저 의리를 생각하라.

75년생 산은 산, 물은 물이라는 진리를 알라.

87년생 뛰는 만큼 소득이 있다.

99년생 걱정말고 기다리면 해결될 것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辰용 띠

善德表彰格(선덕표창격)으로 지금까지 남 모르게 선행을 오랫동안 하여온 사람이 있는데 그 선행이 알려져 드디어 나라에서 표창을 내리는 격이라. 지금까지의 고생이 헛고생이 아니었으니 지금까지 해오던 일을 꾸준히 계속하라.

28년생 상대방을 내가 먼저 용서하라.

40년생 예, 아니오를 분명히 하라.

52년생 보지 못한 일은 못 봤다고 하라.

64년생 다음을 위하여 일보 후퇴를 하라.

76년생 괜한 일로 오해가 시작되니 말조심을 해야 함이라.

88년생 아무 소용이 없으니 참으라.

00년생 드디어 때가 왔다. 일단 부딪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巳뱀 띠

損害補充格(손해보충격)으로 사업을 막 시작하여 몇 달 간 계속 적자만 보고 있다가 좋은 아이템으로 지금까지의 적자를 메우게 되는 격이라. 금전이 도래하게 되고 좋은 소식이 연발하여 희희낙락하게 될 것이니 가정의 화목 또한 당연하리라.

29년생 친구로 인한 횡재 운이 따른다.

41년생 그 일을 시작하기 전에 부모님을 먼저 생각하라.

53년생 재산증식 운. 건강도 호전되리라.

65년생 사치는 나의 생명을 위협받는다.

77년생 가정의 기강을 바로 서는 때라.

89년생 그 사람은 나보다 한 수 위다.

01년생 이성으로 인한 득재 운이 있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午말 띠

通而計之格(통이계지격)으로 백화점에 들어가 옷도 사고, 운동기구도 사고, 식료품도 사서 계산대에서 모두 함께 계산하는 격이라. 너무나 통제 없이 집어 들고 와 지출이 심할 것인바 먼저 자신의 분수를 아는 것이 좋을 것이라.

30년생 사기를 당할 운이니 잘 살펴 보라.

42년생 주위의 이목이 집중 되는 운이라.

54년생 친구의 부러움을 사게 되리라.

66년생 너무 급하게 서둘지 말라.

78년생 도와 주라, 꼭 되돌아오리니.

90년생 내 업적을 인정 받을 운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未양 띠

有意未取格(유의미취격)으로 내 마음은 모든 것을 손에 넣고 싶은 생각이 있으나 아직은 나의 손에 들어오지 않는 격이라. 매사를 점검해 보고 현실에 충실하면 결국은 나의 손에 들어오게 되리니 걱정하지 말고 열심히 노력 하여야 할 것이라.

31년생 현실을 도피하고 싶은 마음뿐이라.

43년생 나의 행색을 반드시 해야 함이라.

55년생 인생의 허무함을 맛보게 되리라.

67년생 지금은 최선을 다하는 것이 상책이다.

79년생 형제로 인한 근심수가 따른다.

91년생 형제로부터 무시를 당한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申원숭이띠

每事不成格(매사불성격)으로 어떠한 일을 하건 하는 일마다 모두 실패하고 하나도 이루어지지 않는 격이라. 나의 노력이 헛수고가 되며, 주위 사람들에게 자칫 신용을 잃을 수도 있으니 이럴수록 성실하고 진실된 나의 진면목을 보이라.

32년생 지금까지 속 썩이던 일이 해결된다.

44년생 오래된 병이 차도를 보인다.

56년생 하나 얻은 것으로 만족하라.

68년생 베풀었던 덕이 되돌아온다.

80년생 이럴 때일수록 선심을 쓰라.

92년생 상쾌한 기분을 만끽하는 운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酉닭 띠

雙劍對敵格(쌍검대적격)으로 깊은 산중을 지나다가 산적을 만나 떨고 있을 때 쌍 검을 찬 협객이 나타나 적을 물리치는 격이라. 나 혼자만의 힘으로는 벅찼던 일들이 주위의 원조로 인하여 숨통이 트여 겨우 한숨을 놓으리라.

33년생 절약, 비축 그래야 산다.

45년생 꽃이 피면 시들 때가 있는 법인 것을.

67년생 부부간에 허심탄회하게 터놓고 상의하라.

79년생 지금의 소비수준을 줄여야 한다.

81년생 친구와 함께 여행을 떠나라.

93년생 지금이 최고다, 이때 대비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戌개 띠

冬日照陽格(동일조양격)으로 잔뜩 추운 엄동설한에 옷을 얇게 입은 사람이 밖에서 덜덜 떨고 있다가 따뜻한 햇볕을 쪼이는 격이라. 겨우 안심이 되는 상황이 전개가 되며, 친구와 친지의 도움을 받아 모처럼 만에 모든 근심 걱정이 사라지는 때라.

34년생 확실하게 의견을 제시하라.

46년생 소중한 물건 잃어버릴 운이라.

58년생 걱정말고 밀어 부치라.

70년생 지금은 우선 한가지 일에만 전념하라.

82년생 친구와 함께 힘을 합치면 해결되리라.

94년생 이제 나의 능력을 발휘할 때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亥돼지띠

以卵擊石格(이란격석격)으로 무지몽매한 사람이 바위를 깨뜨리고자 계란으로 바위를 치는 격이라. 무모한 일인 줄 알면서도 달려드는 때로서 주위 사람들의 근심걱정만 하게 할 것인바 빨리 포기하는 것도 하나의 전략임을 알라.

35년생 흉몽, 악몽에 시달린다.

47년생 지금 당장 귀찮은 것부터 털어 버리라.

59년생 괜한 잡음에 휘말리게 되리라.

71년생 관재 구설을 조심하라.

83년생 건강주의, 특히 위장 계통.

95년생 둘 다 다 취해도 무방함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그래픽/정리=김현주 기자

구홍덕321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2.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3.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4.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5.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1.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2. [속보]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RIS 사업 선정
  3. 문재인 정부 4년 기로에 선 충청
  4. 대전 철도 유휴부지 총 231필지 존재… 미사용 6곳은 어디에 있나
  5. 천주평화연합 충남도지부, 통일한국을 위한 Think Tank 2022 출범대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