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대전시, 지난해 유통 농수산물 방사능 검사 결과 '안전'

한국원자력연구원 주변 농산물 지속적 검사 실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1-13 09:23 수정 2019-01-13 09:4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지난해 유통 농수산물  방사능 검사 결과 ‘안전’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은 2018년도 한 해 동안 관내 유통 농수산물 및 가공식품에 대한 방사능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은 대전시
대전보건환경연구원은 올 한 해 동안 관내 유통 농수산물 및 가공식품에 대한 방사능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3일 밝혔다.

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해 오정 및 노은 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유통되는 농수산물과 대형마트, 전통시장 등에서 유통되는 농수산물 180건, 가공식품 39건 및 학교급식 납품업체 수산물 157건 등 총 376건에 대한 방사능 검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3건의 가공식품(수입제품)에서 미량의 세슘이 검출됐으나 기준치(100 Bq/kg) 보다 낮은 수준(3~26 Bq/kg)이었으며, 나머지에서는 검출되지 않았다. 또 방사능오염 우려 지역 농산물에 대한 선제적 방사능 안전관리 차원에서 실시한 한국원자력연구원 주변 농작물 38건에 대한 검사에서도 검출되지 않았다.

연구원은 올해도 방사능오염에 대한 정확한 정보공개와 안전한 농수산물 및 식품의 유통을 위해 지속적으로 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며, 원자력연구원 주변 농작물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검사를 실시해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이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포토뉴스

  • 대한민국이 그려진 계단 대한민국이 그려진 계단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 찾아보기 힘든 태극기 찾아보기 힘든 태극기

  • 단재 신채호선생 항일운동 뮤지컬 단재 신채호선생 항일운동 뮤지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