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야구종합/메이저리그

롯데 손승락 KBO리그 최초, 10년 연속 10 세이브 도전…새 역사 작성까지 얼마나 남았나?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30 09:1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손승락

사진=방송화면 캡처

 

롯데 마무리 투수 손승락이 KBO리그 최초로 '10년 연속 10세이브'에 도전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손승락은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9년 연속 10세이브로 구대성(한화·1996~2007년, 2001~2005년 해외진출)과 함께 이 부문 최다 기록을 갖고 있다.

 

27일 기준 8세이브를 기록 중인 손승락은 앞으로 2세이브만 추가하면 KBO리그 최초로 10년 연속 두 자릿수 세이브라는 새 역사를 작성한다.

 

지난 2005년 현대에서 데뷔한 손승락은 2010년부터 팀의 마무리 투수로 자리 잡았다.

 

손승락은 2012년부터 2014년까지 3년 연속 30세이브(임창용 1998~2000년, 오승환 2006~2008년), 2012년부터 2018년까지 7년 연속 20세이브(구대성 1996~2007년) 등 두 가지 리그 최다 타이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손승락은 개인통산 600경기 출장에도 6경기를 남겨두고 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포토뉴스

  • 민주주의의 꽃 지켜주세요 민주주의의 꽃 지켜주세요

  • 독도의용수비대 활약상 설명하는 유가족 독도의용수비대 활약상 설명하는 유가족

  • ‘와, 신난다’ ‘와, 신난다’

  • 도룡어린이공원 조성사업 준공식 도룡어린이공원 조성사업 준공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