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람들 > 뉴스

'3살 나눔 여든살 까지 간다'

김영기 대전봉사체험교실 자문위원장 강사 초청 나눔교육
대덕구 하늘꿈 어린이집 원생들, 나눔 저금통 대전봉사체험교실에 전달하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7 23:29 수정 2020-02-17 23:2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김영기강사 나눔교육 (1)
“3살 나눔 여든 살 까지 갑니다.”

대덕구 신탄진동로 하늘꿈 어린이집(이사장 허 길, 원장 노필임)에서 17일 인성교육 전문강사인 김영기 대전봉사체험교실 자문위원장을 강사로 초청해 나눔교육 시간을 가졌다.

이날 어린이집 원아 78명이 '이웃사랑의 저금통'을 기탁해 훈훈함을 더했다.

김영기강사 나눔교육 (2)
김영기 자문위원장은 "어려운 이웃을 돕는 어린이 여러분이 바로 천사”라며 “나눔의 마음은 주는 사람 받는 사람 모두가 행복해지는 축복"이라고 말하고, 알기 쉽고 재미있는 나눔교육으로 어린이들을 기쁘게 했다.

어린이 78명은 이날 각자 모은 저금통 78개를 가져와 34만3310원을 기부했다.

어린이 꼬마천사들의 나눔에 감동 받은 노필임 원장도 금일봉 10만 원을 보태 총 44만 3310원을 이날 대전봉사체험교실(회장 권흥주)에 이웃돕기 성금으로 기탁했다.

사랑의 저금통 전달
김영기 자문위원장은 "고사리손 어린이들이 사랑이 담긴 저금통 나눔을 실천하고 행복해하는 모습이 천사같이 아름답다”며 "나눔실천에 참여한 하늘꿈 어린이집 노필임 원장님과 선생님들께 감사드린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노필임 원장은 “어려서부터 나눔의 행복에 대해 알려주고 작은 것부터 실천하는 습관을 가지게 하려는 생각에서 나눔 교육시간을 가지게 되었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배운 것처럼 어린이들이 저금통 기부를 통해 직접 나눔실천으로 어려운 이웃을 도와주는 방법과 나눔의 의미를 알려주는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고 말했다.

권흥주 회장은 “대전봉사체험교실은 매주 일요일 새벽 실시하는 연탄봉사 때 하늘꿈 어린이들의 정성스런 사랑의 마음을 담아 어려운 이웃에게 연탄을 구입해 전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포토뉴스

  •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

  • 꽃구경도 사회적 거리두기 꽃구경도 사회적 거리두기

  • 코로나19로 영업 중단한 CGV 대전가오점 코로나19로 영업 중단한 CGV 대전가오점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