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타대 아시아캠퍼스-월드헬스시티포럼, 산학협약 MOU 체결

  • 전국
  • 수도권

유타대 아시아캠퍼스-월드헬스시티포럼, 산학협약 MOU 체결

유타대 도시계획학과 포럼 개최 지원
인턴십 및 취업 기회 등 다각도 협력

  • 승인 2024-06-11 10:46
  • 주관철 기자주관철 기자
스 및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및 월드헬스시티포럼 관계자가 10일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유타대 아사아캠퍼스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는 지난 10일 송도 본교에서 월드헬스시티포럼(World Health City Forum)과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홍윤철 월드헬스시티포럼 집행위원장, 황동일 사무총장, 전민구 본부장, 그레고리 힐 유타대 아시아캠퍼스 대표, 레아줄 아산 유타대 도시계획학과 학과장, 제임스 박 유타대 대외협력처 실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우선 올해 11월 인천 송도에서 진행 예정인 제2회 월드헬스시티포럼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이번 포럼 주제는 '도시와 지구 건강, 어떻게 스마트 건강도시를 만들 것인가'로, 유타대 도시계획학과와 연계하여 교수와 학생이 연사 및 패널로 참가하거나 양 기관 간 관계자 초청 강연을 진행하는 등 다각적으로 협업을 추진한다.



향후 유타대 아시아캠퍼스 학생의 월드헬스시티포럼 서울 본사 인턴십 및 취업 기회 또한 제공한다. 이밖에 인천 지역 및 주민을 위한 다양한 공익 캠페인, 지역사회 참여 프로젝트 등도 협력한다.

홍윤철 월드헬스시티포럼 집행위원장은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와 맺은 협약은 월드헬스시티포럼 개최에 대한 양 기관 간 협력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앞으로 건강한 미래 사회와 도시를 어떻게 설계하고 만들어나갈지에 대한 전략적 협업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그레고리 힐 유타대 아시아캠퍼스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유타대 아시아캠퍼스와 월드헬스시티포럼이 미래 지속가능하고 복원력이 높은 스마트 도시와 지구 건강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방안을 모색한다면 학계와 산업계의 큰 시너지를 도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월드헬스시티포럼은 전 세계가 직면한 복합적 위기에 대비·대응하고 회복을 주도할 더 안전하고 지속가능하며 건강한 미래 도시 구현을 위해 2023년 출범됐다. 작년 제1회 월드헬스시티포럼은 전 세계 20개국에서 140명이 넘는 국내외 연사들이 참여해 성황을 이뤘다. 특히 스마트 건강도시를 위한 '인천 선언'을 공식 채택하며 눈길을 끌었다.

인천 송도에 위치한 유타대 아시아캠퍼스는 미국 솔트레이크시티 캠퍼스의 세계적 수준의 학문과 미국 대학 경험을 학생들에게 제공하고 있으며, 홈 캠퍼스와 동일한 교과 과정과 학위를 수여한다. 올해 개교 10주년을 맞는 유타대 아시아캠퍼스는 한국에서 진정한 미국식 핵심 교육기관으로 자리 잡기 위해 양적 성장과 함께 질적 도약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인천=주관철 기자 orca242400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 어르신의 건강한 노후 위한 종합상담박람회 '알쓸신복박람회'
  2. 장철민 "소진공 유성이전 재고해야"
  3. 대전용산초 사망 교사 19일 순직여부 심의… 경찰 수사 결과 아직도
  4.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5. NH농협 세종본부, 세종시 문화관광재단에 1억 원 후원
  1.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
  2. 집단휴진 밀어붙이는 의협 고발로 맞서는 정부, 환자는?
  3. 중3 영어 수준 올랐다… 中 수학·영어 읍면 지역보다 대도시가 높기도
  4. 우송대 구인혁·김지연 교수 '2024년 신진연구자 지원사업' 최종 선정
  5. 박경배 송촌장로교회 목사 소천

헤드라인 뉴스


"27일부터 무기한 휴진" vs "불법 지속시 협회 해산도"

"27일부터 무기한 휴진" vs "불법 지속시 협회 해산도"

전국에서 모인 의사들이 서울 광화문에 집결해 30도가 넘는 뜨거운 아스팔트 위에서 '의과대학 증원 저지'를 외쳤다. 18일 대한의사협회(의협)가 주관한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 총궐기대회'가 전국의 의사, 전공의 의대생들을 비롯해 의과대학 교수가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오전 11시 대전시청 북문 맞은 편에서도 대전시의사회가 마련한 전세버스 9대에 임정혁 대전시의사회장을 포함해 의사와 전공의, 의과대 교수 등 200여 명이 상경했다. 임현택 의협 회장은 서울 총궐기대회에 "의사협회는 이 폭압적인 정부가 전공의를 포함한 의사들을..

"민선 8기 후반기는 과감하고 신속하게 나가겠다"
"민선 8기 후반기는 과감하고 신속하게 나가겠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18일 "민선 8기 후반기에는 일류경제도시 대전을 향해 전략적이고 과감하게, 신속하고 일관되게 그리고 거침없이 나아가겠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민선 8기 출범 2주년을 맞아 이날 대전시청에서 주요성과와 후반기 시정 방향을 발표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민선 8기 전반기는 미래를 향해 힘차게 발돋움한 역동과 도전의 시간이었다"면서 "그동안 역대 최대, 역대 최고의 실적으로 다져온 성과를 토대로 미래가 기대되는, 경쟁력이 탄탄하고 살기 좋은 도시로 대전의 위상이 변모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날 민선 8기..

[낙찰 정보]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실시설계용역 1순위 `케이지엔지니어링`
[낙찰 정보]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실시설계용역 1순위 '케이지엔지니어링'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조성사업 실시설계용역 1순위에 (주)케이지엔지니어링 종합건축소사무소가 이름을 올렸다. 다만, 이번 입찰은 사전입찰심사제도(PQ)로 진행해, 해당 업체의 적격 여부에 따라 계약 성사가 판가름 날 것으로 전망된다. 18일 조달청 나라장터 국가종합전자조달에 따르면, 대전시는 13일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조성사업 실시설계용역에 대한 긴급 공고를 냈다. 입찰은 14일 오전 10시부터 진행돼 이날 오전 10시에 마감했고, 11시 개찰까지 진행됐다. 이 공고엔 12개 업체가 도전장을 냈으며, 낙찰 하한선을 미달한 2..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의사 총궐기대회 참석에 텅 빈 의원 의사 총궐기대회 참석에 텅 빈 의원

  •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