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젊은 국악단 '흥신소' 대덕문화원서 전통-현대 아우른다

[공연] 젊은 국악단 '흥신소' 대덕문화원서 전통-현대 아우른다

  • 승인 2019-07-25 17:19
  • 신문게재 2019-07-26 9면
  • 김유진 기자김유진 기자
흥신소
'흥.신.소' 공연 포스터.
대덕문화원(원장 이종철)이 7월 문화가 있는 날 주간을 맞아 젊은국악단 '흥.신.소'의 국악 공연을 선보인다.

'흥겹고 신나는 우리소리'라는 뜻을 가진 흥.신.소는 대전을 중심으로 우리나라 고유의 국악을 현대인들의 감각에 어울리도록 연주하는 퓨전국악팀이다. '흥.신.소'는 '대덕에서 THE 놀자!'라는 주제로 음악을 통해 관객과 함께 즐기며 소통하는 장을 만들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대금과 가야금, 아쟁, 해금 등 국악 악기와 드럼, 건반과 같은 현대악기가 어우러져 진행되며, '비나리 fantasia', '해주&제주', '바람에떠', '꽃이 피고 지듯이' 등 다채로운 내용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내달 3일 대덕문화원 공연장에서 진행된다.
김유진 기자 1226yujin@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부산 원정에서 1-4 충격패
  2. '방방곡곡 문화공감' 결국 국민신문고까지... 갈등 증폭
  3. 대전하나시티즌 4월 MVP는 누구?
  4. 3골차 대패 굴욕, 시즌 첫 위기 맞은 대전하나시티즌
  5. [날씨] 비 그친 뒤 흐린 날씨 이어져
  1. 대전 야구부출신 김선동·김유신 선수, 메이저리그 진출 타진
  2. 대전시 잇단 국책사업 선정에 '화색' 허브랜드 완성도 탄력?
  3. 세종시, 갭투자 주의보
  4. 대전 유성시장 재정비촉진구역 밑그림 나왔다
  5. 천안시체육회, 직장내 괴롭힘 '피해자 몫'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