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람들 > 뉴스

김민규 ㈜엠케이바이오텍 대표이사, 77억 투자 유치하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0 10:13 수정 2020-01-20 10:1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엠케이바이오텍
벤처그룹 CEO인 김민규 ㈜엠케이바이오텍 대표이사가 77억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동물용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과 질환모델형질전환동물을 연구하고, 고능력 수정란과 배양액을 개발하는 충남대학교 내 바이오 벤처기업인 ㈜엠케이바이오텍이 77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김민규 대표는 “2018년 연구개발특구일자리창출펀드 2호로 Seed money 투자사인 포스코기술투자, 케이런벤처스로부터 상환전환우선주(RCPS) 방식으로 20억을 투자받았고, 2020년 DS자산운용, 나우아이비캐피탈, 동훈인베스트먼트로부터 같은 투자방식으로 57억을 투자 받아서 총 77억 원 규모의 투자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김민규 대표는 “ ㈜엠케이바이오텍은 충남대학교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에 선정돼 2017년 6월에 창업했고 기술신용보증기금 'U-tech belly' 지원사업에 선정됐다”며 “ 2019년 8월에 ㈜툴젠으로부터 '유전자가위기술' 특허 기술이전체결로 유전자편집기술을 확보했다”고 소개했다. 또 “충남대학교로부터 동물복제와 한우수정란 생산기술 등 4건의 특허와 신기술인증을 기술 이전했다”고 말했다. 특히 “창업 이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2019년 한해에만 국내외 특허 출원 8건, 특허 등록 2건, PCT 출원 3건의 실적을 달성했고, 3개의 연구팀(동물복제팀, 줄기세포팀, 수정란이식팀)을 구성해 기술사업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엠케이바이오텍의 주요 연구개발 및 사업내용은 동물용 줄기세포치료제, 퇴행성 신경질환모델동물, 고능력 한우 및 젖소 수정란 생산으로 동물 바이오업계의 선도적 사업화 모델을 창출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김 대표는 "대학에서 개발한 연구 성과물들이 단순히 연구에 그치지 않고 다양한 사업화와 매출이라는 성과로 이어질 수 있다는 가능성을 향후 이 분야에 진출할 학생들에게 보여주고 싶었다”며 “우리 회사는 충남대학교 내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으로 미약하게 시작했지만, 투자금을 기반으로 기술개발과 매출에 필요한 시설들을 외형적으로 구축했다”고 말했다. 특히 “내부적으로 전문 인력 채용과 연구개발비 투자를 통해 세계 최고의 연구기술사업화 성공사례를 입증하기 위해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이규원 포스코기술투자 수석은 "㈜엠케이바이오텍이 보유하고 있는 사람의 퇴행성 신경질환모델 동물과 동물용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을 기반으로 향후 인간의 신약개발과 치료제 연구를 통해 확장 가능한 잠재력을 기대한다”며 “투자를 통해 더욱 더 연구개발과 사업화가 확장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포토뉴스

  • 구급차 방역하는 대전 서부소방서 구급대원 구급차 방역하는 대전 서부소방서 구급대원

  • 코로나19 의심환자 이송 후 구급차 방역 코로나19 의심환자 이송 후 구급차 방역

  • 농협 하나로마트 아침부터 마스크 구매 행렬 농협 하나로마트 아침부터 마스크 구매 행렬

  • 드디어 풀렸다! 마스크를 사기 위한 시민들의 행렬 드디어 풀렸다! 마스크를 사기 위한 시민들의 행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