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수완동, '제1호 안전마을' 선정

광주 수완동, '제1호 안전마을' 선정

광주시, 안전인증서 수여
안전시설 사업비 1000만원 시상

  • 승인 2020-01-22 08:24
  • 수정 2020-01-22 08:24
  • 이민철 기자이민철 기자
200121 수완동 안전마을 인증 명판 제막식_GJI9476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1일 오후 광산구 수완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린 '안전마을 인증 명판' 제막식에 참석해 김삼호 광산구청장 및 주민 등과 제막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광주광역시 수완동이 '제1호 안전마을'로 선정됐다.

광주광역시는 지난 21일 광산구 수완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이용섭 시장, 김삼호 광산구청장, 이정환 광주시의원, 김은단 광산구의회 부의장, 김태완 광산구의회 의원, 수완동 시민안전점검단장, 수완동 주민자치회장, 수완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호 안전마을' 인증 명판 제막식을 개최했다.

아울러 '제1호 안전마을'로 선정된 수완동에 대해 안전인증서를 수여하고 안전시설사업비 1000만원을 시상했다.

광주시는 안전에 대한 시민의 자발적인 참여 동기를 부여하고 안전의식 확산을 통해 광주를 전국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로 만들기 위해 지난해 처음으로 안전마을·안전학교·안전기업 선정을 추진해왔다.

특히 지난해 2월부터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태스크포스(TF)팀을 구성해 5차례 회의와 현지조사, 전문가 컨설팅을 실시하며 평가지표 등을 마련했으며 11월에는 공모를 실시해 안전마을, 안전학교, 안전기업 등 3곳을 최종 확정했다.

'안전마을'로는 광산구 수완동이, '안전학교'는 광주서초등학교가, '안전기업'으로는 ㈜디에이치글로벌이 각각 선정됐다.

'제1호 안전마을'로 선정된 광산구 수완동은 안전인프라 구축, 안전문화 확산, 기타 특수시책 등 3개 분야 활동결과에서 최고점을 획득했다.

특히 자생단체인 '수완동 시민안전점검단'을 발족해 점검단 전원이 안전자격증을 취득하는 등 전문성을 강화하고 유관단체와의 협력을 통한 지속적인 점검활동으로 지역공동체 안전문화 활성화에 기여한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교통사고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사고 위험지역을 도출, 위험순위별로 '노란발자국' 설치해 통학로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 기여한 어린이 안전 프로젝트도 좋은 평가를 얻었다.

광주시는 '제1호 안전학교'와 '제1호 안전기업' 등에 대한 인증 명판 제막식은 2~3월 순차적으로 개최한다.

이와 함께 앞으로는 매년 안전마을, 안전학교, 안전기업을 선정해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각 분야별 안전인증 명판 제막식을 열어 시민 안전의식 확산에 나설 계획이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시의 촘촘한 안전망, 시민들의 깨어있는 안전의식이 광주를 '전국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로 만들고 있다"며 "수완동에서 시작된 모범적인 안전문화와 의식이 광주 전역으로, 나아가 우리나라 전체로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이민철 기자 min80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2. 대전 서구 아파트서 흉기사고로 2명 사망·1명 의식 불명
  3. 대전성모병원 ‘마취 적정성 평가’ 100점 만점 1등급
  4.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5.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1.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2.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3.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4.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5. KBO, 5월 MVP 후보에 구창모·요키시·라모스·페르난데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