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세종 아파트 매매가 다시 상승세… 충북 방사광가속기 호재

대전·세종 아파트 매매가 다시 상승세… 충북 방사광가속기 호재

대전 0.46%, 세종 0.44%, 충북 0.44% 상승률
대전은 혁신도시 후보지 주변 위주로 상승
충북 청주는 방사광가속기 호재 상승세 눈길

  • 승인 2020-06-05 10:22
  • 수정 2020-06-06 07:25
  • 김성현 기자김성현 기자
시도별 아파트매매
한풀 꺾였던 대전·세종 아파트 매매가가 되살아나고 있다.

개발 기대감과 신규 분양 호조 등의 영향으로 상승 폭이 확대되면서다. 잠잠했던 충북 부동산 시장은 방사광가속기 호재 등으로 아파트 상승세를 타고 있다.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이 2020년 6월 1주(6.1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매매가격은 0.09% 상승, 전세가격은 0.08% 상승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주 대비 상승 폭이 확대됐다. 수도권(0.10%→0.12%)은 상승폭 확대, 서울(-0.02%→0.00%)은 보합 전환, 지방(0.06%→0.07%)은 상승폭이 확대됐다.

시·도별로는 대전(0.46%), 세종(0.44%), 충북(0.44%), 인천(0.21%), 경기(0.17%) 등은 상승, 서울(0.00%)은 보합, 경북(-0.07%), 제주(-0.04%), 광주(-0.03%), 전북(-0.02%), 부산(-0.01%)은 하락했다.

대전은 혁신도시 개발 기대감, 신규 분양 호조 등의 영향으로 지난주 대비 상승폭이 확대된 가운데, 동구(0.51%)·유성구 (0.49%)·대덕구(0.40%)는 혁신도시 후보지 주변 단지 위주로, 서구(0.47%)· 중구(0.42%)는 정비사업 진척 있거나 외곽 소형단지 위주로 상승했다.

세종은 상승폭이 적었던 조치원, 금남면 저가 단지와 BRT 보조노선 추진과 도서관 건립 등으로 정주 여건이 개선되는 고운동 위주로 상승했다.

충북은 청주시 청원구 방사광가속기 호재와 흥덕구 테크노폴리스 개발 기대감 등으로 상승세가 지속되고 있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2.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3. 충남인력개발원, 4차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눈길
  4.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5.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1. [영상]사회적 거리두기&생활 속 거리두기 뭐가 다르죠?
  2.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3. 취준생 10명 중 9명 '번아웃' 경험
  4. 포항 해상 케이블카 또 멈추나
  5. [윤석씨의 세 번째 '착한 SNS 운동'] "다시 코로나 확진자 증가에 다시 기부봉사 시작합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