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충남 보령 학교 집단감염 비상

[코로나19]충남 보령 학교 집단감염 비상

16일,17일 이틀사이 5명 확진....전교생 검사 결과 대기
대전은 이틀째 지역감염자 없어
정부, "추석연휴 이동자제 부탁"

  • 승인 2020-09-17 17:58
  • 신문게재 2020-09-18 1면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AKR20200917062400063_01_i_P4
보령 충남해양과학고 전경. 사진은 연합뉴스DB
충남지역 한 학교에서 이틀 사이 5명의 확진자가 나오면서 학교 현장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현실화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대전과 세종, 충북은 신규 확진자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지만 전국적으로 확진세가 다시 고개를 들어 방역당국이 예의주시하고 있다.

충남에서는 16일과 17일 이틀째 보령 충남해양과학고에서 확진자가 잇따랐다. 전날 보령 청라면에 거주하는 충남해양과학고 1학년 A양(보령 14번)이 확진되자 가족과 같은 반 학생·교직원 등에 대한 검사를 진행한 결과, 담임교사(보령 15번), 통학버스 운전기사(보령 16번), 같은 반 남학생(보령 17번)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이날도 교사 1명(보령 18번)이 추가로 확진됐다. 이 학교 재학생과 교사 등 300여 명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어 확진자가 더 나올 수 있다.

집단 감염이 발생한 금산군 복수면 섬김요양원에서는 전날 요양원 종사자(60대·금산 20번) 1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이로써 관련 확진자는 13명으로 늘었다.

논산에서는 해외에서 입국한 우즈베키스탄 국적의 40대 남성(논산 17번)이 확진됐다. 지난 15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해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 이날 양성 결과가 나왔다.

서산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자가격리 중 거주지를 무단이탈한 혐의(감염병예방법 위반)로 8명을 경찰에 고발했다고 17일 밝혔다. 또한 서산시는 지난 11일 서산을 방문한 예산 3번 확진자(60대 남성)도 고발토록 예산군에 의뢰했다. 역학조사에 협조하지 않는 바람에 접촉자 파악과 적기 방역 소독에 차질을 빚게 했다는 이유다.

천안에서는 서울 강북 139번 확진자와 접촉한 성거읍 거주 40대(천안 222번)가 이날 확진됐다.

대전에서는 이틀째 지역 감염 확진자(17일 해외입국자 1명)가 나오지 않고 있다. 대전에서는 유성구 신성동에 거주하는 우즈베키스탄 국적의 20대 여성(대전 347번)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15일 무증상 상태에서 입국해 이튿날 검사 후 자가격리 중 확진됐다.

충북에서는 지난 10일 천안 공기 청정기 사업 설명회에 참석한 증평 거주 50대가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세종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로써 충청권 누적 확진자 수는 이날 오후 5시 기준 대전 347명, 세종 70명, 충남 460명, 충북 152명 등 총 1029명이다.

전국적으로는 17일 신규 확진자 수는 100명대 중반으로 증가했다. 감소폭이 이어지다 다시 증가함에 따라 확산세가 다시 고개를 들 조짐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153명 늘어 누적 2만2657명이라고 밝혔다. 전날보다 40명 더 많아졌다.

정부는 최근 고향 방문 자제를 권고한 추석 연휴기간에 휴양지의 숙소 예약이 마감되는 등 '풍선 효과'가 나타나고 있는데 우려를 표했다. 윤태호 중수본 방역총괄반장은 "(지난) 5월 연휴, 8월 초 여름휴가 때 평상시보다 이동이 활발해지면서 전국으로 전파 위험성이 높아진 부분이 있다"며 "(이동 자제는) 고향에만 해당하는 것이 아니다. 이동 자체가 위험한 부분인 만큼 가급적 집에만 머물러 달라"고 요청했다.
이상문·내포=김흥수·세종=고미선·청주=오상우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2.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3.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4. 한화이글스, 선수 6명 웨이버 공시 및 육성 말소 요청
  5.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1. [날씨] 주말 어제보다 기온 더 떨어져 '쌀쌀'
  2.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3. [부여간첩사건 25주기] 北 위장 전문 띄우고 7개월 잠복작전…'경찰 이름으로 견디어'
  4. 미국 대선 후보 지지율 추이
  5. 매물은 없는데 가격 상승은 여전… 대전·세종 전세시장 불안정 지속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