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갤러리아·롯데백화점 '봄 정기 세일' 통해 고객 잡기 분주

  • 경제/과학
  • 유통/쇼핑

신세계·갤러리아·롯데백화점 '봄 정기 세일' 통해 고객 잡기 분주

신세계 '신백멤버스 페스타'로 인기 상품 할인
갤러리아 '봄 정기 세일' 나이키 등 최대 30%
롯데, '슈퍼피버' 정기세일로 다양한 혜택 제공

  • 승인 2024-03-28 17:19
  • 신문게재 2024-03-29 5면
  • 조훈희 기자조훈희 기자
신세계갤러리아롯데
(왼쪽부터) 대전신세계, 갤러리아타임월드, 롯데백화점 대전점.
대전지역 백화점들이 '봄 정기 세일' 등을 통해 고객 잡기에 나선다.

28일 지역 백화점 업계에 따르면, 먼저 대전신세계 Art & Science(이하 대전신세계)는 야외활동이 늘어나는 완연한 봄을 맞아 3월 29일부터 4월 14일까지 풍성한 혜택을 담은 '신백멤버스 페스타'를 연다. 이번 행사에서는 봄 패션부터 아동복, 생활용품, 침구류까지 다양한 브랜드 인기 상품을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특히 봄 패션을 준비하는 고객들을 겨냥해 각 층 브랜드 본매장에서는 최대 3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페스타 기간 신세계 모바일 앱에서는 할인 쿠폰도 지급한다. 28일부터 4월 11일까지 패션잡화 2만원 할인권(20만 원 이상 구매 시)과 F&B 3000원 할인권(1만 원 이상 구매 시)을 내려 받을 수 있다. 4월 2일에는 단 하루 제휴카드 패션·잡화 합산 200만 원 이상 구매 시 7% 리워드를 적립할 수 있으며, 4월 2일부터 4일까지는 제휴카드 패션·잡화 단일 브랜드에서 30만·60만·100만 원 이상 구매 시 5% 또는 7% 리워드를 선택해 적립 받을 수 있는 행사를 진행한다.

갤러리아 타임월드도 봄 정기 세일에 나선다. 봄 정기세일 브랜드를 살펴보면 먼저 4층의 제화 브랜드인 세라, 미소페, 금강제화, 텐디 등이 20-30%, 6층의 듀퐁 셔츠, 레노마 셔츠, 닥스 셔츠는 최대 30%까지, 7층의 캐주얼 브랜드 와릿이즌, 키르시, LEE가 10-40%, 8층의 나이키, 뮬라웨어 등이 최대 30%까지 세일을 진행한다.

이 외에도 지하 2층의 갤러리아가 직접 운영하는 와인 전문샵 비노494에서는 봄꽃을 닮은 로제 와인을 모아 'BLOOMIG SPRING WINE' 제안전을 진행한다. 앙뜨레 끌루에 브뷔 로제 NV, 파스쿠아 스윗로제, 빌라욜란다 모스카토 로제 등의 핑크빛 로제 와인을 비롯해 벚꽃 와인, 칸티 브라케토 핑크 에디션을 봄 피크닉 와인으로 추천한다. 더불어 주말 동안 갤러리아카드 또는 제휴카드로 단일 매장에서 일정 금액 이상 구매 시 G캐시 적립 행사 진행해 쇼핑에 추가 혜택을 더한다.



롯데백화점 대전점도 3월 29일부터 4월 14일까지 '슈퍼피버(Super Fever)' 정기 세일을 진행한다. 이번 정기세일에는 스포츠, 애슬레저, 뷰티, 패션, 리빙 등 다양한 상품군에 걸쳐 최대 50% 할인 및 구매 혜택을 선보인다.

먼저, 이번 세일 기간에만 특가로 만날 수 있는 '슈퍼 프라이스(Super Price)'를 진행한다. '슈퍼 프라이스'는 캠핑과 피크닉 등 야외 활동에 필요한 상품군(스포츠, 식품, 라이프스타일) 중에서 인기제품을 특가로 만나볼 수 있도록 기획한 프로모션이다. 특히 애슬레저상품군(스노우피크, 내셔널 지오그래픽 등)은 오직 롯데백화점에서만 만날 수 있는 단독 상품과 최대 50% 이상 할인된 단독 특가로 준비했다. 대표적으로 '내셔널 지오그래픽'의 '월리스 경량 스트레치 바람막이(9만9000원)', '페타로스 재킷(7만9000원)'이 있다.

또 스포츠·애슬레저 상품군은 롯데·현대·우리카드로 20만·40만원 이상 단일 브랜드 결제 시 선착순으로 1만·3만원 금액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대표 참여 브랜드로는 '데상트', '다이나핏' 등이 있으며, 위 금액할인권은 롯데백화점 앱 쇼핑뉴스 탭에서 선착순으로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이번 주말 구름 많고 흐린 날씨…강한 소나기
  2. 22대 총선 선거운동에 대학후배 동원시킨 대전시의원 불구속 송치
  3. 안전성 높인 '화재 감지기' 설치 의무화...신규 공동주택 적용 한계
  4. [포토] 조원휘 대전시의회 의장 "참전 용사들의 헌신 잊지 않아야"
  5. 대전동부경찰서, 북한이탈주민의 날 기념 탈북민 초청 간담회
  1. 충남대 신동캠퍼스 조성 속도… 기본설계 예산 7억 확보
  2. 대전경찰, 수해 마을 복구 지원 나섰다
  3. 한밭대 "글로컬대학 충남대와 통합 도전" 76.95% 찬성
  4. 건설근로자공제회 대전지사 공공기관 탐방 프로그램 진행
  5. [내방]이준배 국민의힘 세종시당위원장

헤드라인 뉴스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도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1.7% 오른 시간당 1만30원으로 결정됐다. 1만 원대 돌파는 최저임금제를 도입한 이후 37년 만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제11차 전원회의를 열고, 투표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최저임금위는 전날 오후부터 마라톤 회의를 벌였으며, 이날 자정을 넘겨 노동계가 제시한 시간당 1만 120원과 경영계 제시한 1만 30원을 투표에 부친 결과 경영계 안이 14표를 받으며 최종 결정됐다. 이 과정에서 민주노총 측 근로자위원 4명이 공익위원이 제시한 촉진구간이 적다고 반발하면서 회의장을 나와 실제..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서울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콘텐츠 전시 행사에 대전이 전국에서 가장 큰 규모의 지역 공동관을 운영한다.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은 18일부터 21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24'에 16개 부스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대전을 제외한 지역 공동관을 운영하는 곳은 광주광역시(12개 부스), 충남도(9개 부스), 강원도(9개 부스) 등 3곳이다. 대전 공동관은 기업 공간 부스 7개, 웹툰 작가 부스 1개, 비즈니스 및 이벤트 부스 8개로 구성돼 있다. 참가기업은 '디자인오드', '그림마카롱'..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밤 사이 시간당 110㎜ 이상의 기록적 폭우가 쏟아지면서, 대전·세종·충남 곳곳에서 인명피해 발생하고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0일 대전·세종·충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까지 대전에만 160건의 비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인명 구조는 46명, 배수 지원은 36건, 도로장애, 토사낙석, 배수 불량 등 안전조치는 115건으로 파악됐다. 인명 피해는 없었다. 많은 비로 이날 오전 4시 30분께 주민 27가구가 사는 서구 용촌동의 정뱅이마을 전체가 침수됐다. 마을 주민들이 고립돼 장비 13대, 구조인력 73명(소방·..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