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광주/호남

여성건강의 첫걸음, 자궁경부암 예방접종으로 시작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4-15 18:41 수정 2019-04-16 00:1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clip20190416001549
전북 남원시보건소는 만11세-12세 여자 어린이(2006년, 2007년생)를 대상으로 자궁경부암을 예방할 수 있는 사람유두종 바이러스(HPV) 예방접종을 무료로 실행하고 있다.
전북 남원시보건소(소장 이순례)는 만11세-12세 여자 어린이(2006년, 2007년생)를 대상으로 자궁경부암을 예방할 수 있는 사람유두종 바이러스(HPV) 예방접종을 무료로 실행하고 있다.

사람유두종 바이러스(HPV)는 생식기 감염을 일으키는 가장 흔한 바이러스로, 지속 감염 시 자궁경부암을 일으킬 수 있다. 특히, 암을 일으킬 위험성이 높은 유전형 HPV 16, 18은 자궁경부암 원인의 70%를 차지하는데, 보건소와 위탁의료기관에서 실행하는 사람유두종 바이러스(HPV) 예방접종은 이를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다.

따라서, 2006년 1월 1일 ~ 2007년 12월 31일 사이에 출생한 만 11세~12세 여자 어린이는 6개월 간격으로 총 2회 예방접종을 실행해야 하며, 2006년생의 경우 올해 지원 시기를 놓치게 되면 충분한 면역반응을 위해 필요한 접종횟수가 2회에서 3회로 늘어나고 접종비 또한 전액 본인이 부담해야 하므로 올해 안에 반드시, 접종을 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HPV백신은 전 세계 71개국에서 약 2억 건 이상 실행되었고 안전성이 검증된 백신이다. 그리고 암을 예방할 수 있는 유일한 백신이므로 꼭 놓치지 말고 적정 시기에 접종이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주=정영수 기자 jys99523@

포토뉴스

  • 구직자로 붐비는 취업박람회장 구직자로 붐비는 취업박람회장

  • 승강기 갇힘 사고 합동훈련 승강기 갇힘 사고 합동훈련

  • 본격적인 여름 장마 본격적인 여름 장마

  • 만세삼창하는 참전유공자 만세삼창하는 참전유공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