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코로나 19 확진자 2명 발생, 방역 긴장태세 돌입

계룡시 코로나 19 확진자 2명 발생, 방역 긴장태세 돌입

금암동 거주 60대 부부 확진판정...지역 감염 확산방지 총력

  • 승인 2020-06-17 10:25
  • 고영준 기자고영준 기자
20.6.17 코로나 브리핑_계룡시 (2)
계룡시가 17일 코로나19 확진자가 2명(2번, 3번)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 21일 시를 방문한 타 지역 거주자의 코로나19 확진 이후 117일 만에 지역 내 첫 감염이 발생했다.

이에 시는 17일 오전 최홍묵 시장 주재로 긴급 방역대책 회의를 갖고 지역 내 추가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태세를 강화했다.

2번, 3번 확진자는 계룡시 금암동에 거주하는 60대 부부로, 2번 확진자인 남편은 15일경 발열, 두통, 오한 등 증세가 있어 16일 오전 계룡시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은 결과 코로나19 양성으로 판정됐다.

3번 확진자인 부인은 16일 남편이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됨에 따라 당일 밤12시 계룡시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17일 오전 코로나19 양성으로 확인됐다.

확진자 2명은 검체 검사 전인 15일 엄사면에 소재한 병원, 약국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돼, 시는 즉각 해당 시설과 확진자의 거주지 등의 방역 소독을 완료했다.

2번 확진자는 단국대병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돼 입원 치료 중에 있으며, 3번 확진자는 병원 이송 대기 중이다.

시는 현재까지 파악된 접촉자들에 대해 우선 자가격리 조치하고, 확진자 동선 등 관련정보를 시 홈페이지, SNS 등에 게시했다.

또 충청남도 역학조사반의 조사를 거쳐 추가 확인되는 방문시설 및 접촉자들에게 대해서도 즉각 조치할 계획이다.

최홍묵 시장은 17일 오전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빠른 시일 내에 역학조사를 거쳐 추가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방역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며 “마스크 착용, 손 씻기, 거리두기 등 시민들도 방역 수칙을 반드시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계룡=고영준 기자 koco74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 2020 시즌 홈 피날레 행사 진행
  2. 철거 위기 대전 소제동 철도관사촌 ‘살아 남았다’
  3. [속보] 대전교육청 현장실습 사고 안전대책 발표… 대전시의회는 조례 마련
  4. [날씨] 최저기온 1도·한낮 최고 20도…당분간 일교차 커
  5. [주말 쇼핑뉴스] 갤러리아타임월드 겨울을 준비하는 당신에게 혜택을
  1. [제18회 이동훈미술상] 황용엽 화백 "나는 나그네, 삶의 흔적 그리다보니 이 자리"
  2.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신임 대표 취임식 "대전문화의 새로운 지평 열 것"
  3. [대전기록프로젝트] 다들 어디로 갔나
  4. [윤석열 대전방문] 발길 뜸한 대전검찰청, 윤석열 보려는 고령인 일반 시민들로 북적
  5. [실버라이프]노인회 동구지회 경로당 코로나19예방 최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