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주년 맞은 고려대 세종캠퍼스 "도약의 100년"

40주년 맞은 고려대 세종캠퍼스 "도약의 100년"

온·오프 기념식 개최… 연구·교육·지역·혁신 키워드 강조

  • 승인 2020-10-29 18:58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clip20201029161543
고려대 세종캠퍼스가 40주년 기념식을 열고 새로운 100년 년 비전을 강조했다. /고려대 세종캠퍼스 제공
설립 40주년을 맞은 고려대 세종캠퍼스가 행정수도 세종시와 함께 도약하는 100년의 비전을 꿈꾼다.

고려대 세종캠퍼스는 지난 28일 오후 40주년 기념식을 열고, 앞으로 나아갈 비전과 전략을 제시했다.

비전에는 산업혁명을 이끌어갈 '연구혁신', 뉴노멀 시대에 필요한 '교육혁신', 행정수도 세종시 완성에 기여할 '지역혁신'이라는 세 가지 키워드를 담았다.

'글로벌 연구역량으로 창의인재를 길러내는 융·복합 특성화 캠퍼스'라는 교육목표를 통해 전문지식과 실력을 겸비한 인재를 양성한다는 포부다.

이날 기념식에서 김재호 학교법인고려중앙학원 이사장은 "입학 정원보다 응시자가 감소하는 상황 속에서도 2021학년 수시전형 비수도권 대학 중 1위를 기록한 결과는 고려대 세종캠퍼스가 학생들이 오고 싶은 학교라는 것을 증명한 것"이라며 "세종캠퍼스는 단순히 외형의 발전뿐 아니라 질적인 성장을 이뤘다"고 치하했다.

정진택 고려대 총장은 "미래사회의 변화와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많은 대학들이 노력하고 있지만, 세종캠퍼스는 이러한 변화를 예견하고 준비돼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라며 "2021학년도 첨단학과 신·증설과 BK21사업 예비선정 결과 지역단위사업 사립대 3위 등 확실한 성과로 미래산업의 연구를 주도할 역량을 양성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해오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진 축사에서는 최교진 세종시교육감과 조상호 세종시경제부시장이 나섰다.

최 교육감은 "세종시가 커가는 만큼 고려대 세종캠퍼스의 역할이 더 커지고 중요해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세종시와 협력해 학생들과 함께 성장하는 세종캠퍼스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조 부시장은 "코로나19라는 전염병이 인류문명 전체를 흔들고 있는 상황 속에서 우리 국민은 서로 뭉쳐서 위기를 잘 극복해내고 있는 것 같다"라며 "한국사회에 밝은 전망이 있음을 느꼈고 이를 바탕으로 고려대 세종캠퍼스가 앞으로 100년을 세종시와 어떻게 멋지게 그려갈지 고민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기념식에 앞서 진행된 식전행사에서는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부문장이 '모빌리티 플랫폼의 현재와 미래'라는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으며, 이어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이 '대학-국책연구기관 협력강화방안'이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제12대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 선임
  2. [리뷰] 저승과 이승의 경계에서 망자를 위한 진혼굿…서쪽을 향해 노를 젓다
  3. [주말 쇼핑뉴스] 백화점세이 '자이언트 세일' 따뜻한 겨울 합리적인 쇼핑
  4. [날씨] 주말까지 아침엔 영하기온… 한낮에도 강한 바람
  5. 대전서도 학생 확진자 발생‥ 고등학생·초등학생 1명씩
  1. [속보]27일 밤 대전서 무더기 확진...5명 이어 8명 추가 발생
  2. [속보]대전 코로나19 추가 확진 1명...488번 발생
  3. 국내 도입 검토 코로나19 백신 아스트라제네카
  4. '용인 보평역 서희스타힐스' 치열한 청약 경쟁 예고
  5.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5명 신규 확진...청소업체 잇따라 양성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