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세 소상공인 대출 길 넓어진다

  • 경제/과학
  • 금융/증권

영세 소상공인 대출 길 넓어진다

대전 신보-서부농협, 소호사랑 특화보증 협약

  • 승인 2007-09-10 00:00
  • 신문게재 2007-09-11 8면
  • 백운석 기자백운석 기자
대전신용보증재단(이사장 최성호)과 대전서부농업협동조합(조합장 임헌성)은 10일 보증이용고객의 저변확대 및 편의제고을 위해 대전 소호사랑 특화보증부 대출 협약을 체결했다.

대전 소호사랑 특화보증은 사업자등록증을 소지한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대전신용보증재단의 신용평가시스템에 의한 평가결과를 토대로 최고 5000만원까지 보증이 지원되며, 정상 보증료율에서 0.1% 추가 감면된 우대보증료율이 적용된다.

특히 소호사랑 특화보증은 답보력이 약한 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이 실질적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신용대출로 지원하며 신속한 자금지원과 이용 고객의 이자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대출금리도 대폭 낮춰 올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연 6.2%를 적용해 지원된다.

상환방법은 일시상환 또는 원리금분할상환, 마이너스통장 중 하나를 선택해 갚으면 된다.
이에 따라 소상공인 창업 및 경영개선 상반기 자금의 조기 소진으로 대출을 받기 어려운 지역 영세 소상공인에게 대출기회가 확대되고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게 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소호사랑 특화보증 대상은 제조업 및 음식·숙박업, 도·소매업, 개인서비스업, 택시, 화물운송업 개인사업자 및 법인사업자이다. 그러나 부동산 및 향락 등 일부업종은 제외된다.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동구 세천동 도시가스 조기 공급
  2. [총선열전]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미래를 택한 대전시민의 위대한 승리"
  3. [22대 총선]더불어민주당 대전 당선자 현충원 참배 '대전시민의 선택은 위대했습니다'
  4. 대한전문건설협회 대전시회 2023 기성실적 우수회원 초청 간담회
  5. 미호종개·흰수마자 돌아온 합강습지…"국가습지 지정으로 보존해야"
  1. [22대 총선]박범계 더불어민주당 대전 서구(을) 당선 소감 '현 정부의 독선과 무능에 대한 심판'
  2. [포토] 김진오 대전시의회 부의장 "태권도 발전과 세계화 앞장"
  3. 교육부 '교대 입학 정원 12% 감축' 계획에 교원노조 "교육공공성 악화 우려"
  4. 계룡건설 충남 홍예공원 도민 참여숲 조성 기부금 1억 원 전달
  5. 대전 중구 ‘새로운 일꾼들’의 당선사례

헤드라인 뉴스


세종시 도시상징광장 ‘제2의 광화문광장’ 될까

세종시 도시상징광장 ‘제2의 광화문광장’ 될까

세종시 나성동 '도시상징광장'이 살아나고 있다. 서울시의 '광화문 광장', 대전시의 '엑스포 시민광장'과 같이 사람이 모여들고 다양한 문화·여가 행사들이 이뤄지는 명소로 탈바꿈할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2020년 상반기 준공 이후 4년이 지난 4월 행사다운 행사가 처음으로 열렸다. 세종시설관리공단이 인수 후 첫 사업으로 도입한 '빌딩 숲, 힐링 캠프닉'은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 행사는 4월 12일부터 13일까지 스마트 미디어큐브 시점부부터 갈매로 앞 음악분수대까지 1만 3000㎡ 규모 공간에서 진행됐다. 존재감..

충남 공중보건의사 줄었다… 의료공백 우려 커져
충남 공중보건의사 줄었다… 의료공백 우려 커져

충남도 내 공중보건의사 신규 편입이 크게 줄어들면서 의료취약지에 대한 의료공백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에 도는 공중보건의사를 의료 취약지에 중점적으로 배치하고 순회진료를 확대해 의료공백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11일 도에 따르면 올해 도내에 배치한 공중보건의사는 신규 59명, 타 시도 전입 44명으로 의과 36명, 치과 24명, 한의과 43명 등 총 103명이다. 올해 복무 만료 및 타 시도 전출자 수는 150명으로 줄어든 공보의 수는 47명이다. 분야별로 의과가 34명 줄었고 치과 7명, 한의과 6명이 감소했다. 도는 의과 공보..

휘발유값 1900원대 시대 오나…4월 30일 유류세 인하 조치 종료
휘발유값 1900원대 시대 오나…4월 30일 유류세 인하 조치 종료

제22대 국회의원 선거가 끝나며 4월 30일 종료 예정인 정부의 유류세 인하 조치 연장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유류세 인하조치가 종료될 경우 휘발유 가격은 1800원을 넘어 1900원대까지 바라볼 전망이다. 11일 기획재정부와 지역 경제계, 주유소 등에 따르면 정부의 유류세 인하 조치는 국제유가 급등으로 인해 국민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2021년 11월부터 총 8차례 연장됐다. 이에 따라 정부는 휘발유와 경유에 붙는 유류세를 각각 25%, 37% 감면에 들어가면서 시중의 유류값은 ℓ당 200원가량 인하된 가격으로..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산책로 이륜차 통행 안됩니다’ ‘산책로 이륜차 통행 안됩니다’

  • 대전 중구 ‘새로운 일꾼들’의 당선사례 대전 중구 ‘새로운 일꾼들’의 당선사례

  • 대전지역 국회의원 당선자 첫 일정으로 국립대전현충원 참배 대전지역 국회의원 당선자 첫 일정으로 국립대전현충원 참배

  • ‘선거 끝’…선거벽보 철거 ‘선거 끝’…선거벽보 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