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차세대 나라장터 구축사업 본격 시동

조달청, 차세대 나라장터 구축사업 본격 시동

'중소기업 지원사업 예외인정' … 3월말 발주, 상반기 중 사업 착수 예정

  • 승인 2021-03-02 14:07
  • 수정 2021-05-02 23:14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정부대전청사

조달청이 차세대 나라장터 구축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2일 조달청에 따르면 차세대 국가종합전자시스템(나라장터) 구축 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중소 소프트웨어사업자 참여지원 예외적용을 인정받는 등 올해 상반기 사업 착수를 목표로 사업 발주를 위한 준비가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차세대 나라장터 구축사업은 오는 2023년까지 노후 시스템을 디지털신기술 기반으로 전면 재구축하고, 공공기관 자체조달 시스템을 통합하는 사업이다.

정부는 2013년부터 공공소프트웨어 분야에서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대기업들의 공공소프트웨어 사업(국가안보·신기술 사업 등은 제외) 참여를 제한해 왔다.

그러나 나라장터는 국가재정지출 핵심 인프라로서 이번 차세대 사업이 다수 시스템을 통합·연계, 신기술을 선제 적용하는 고난도 사업임을 인정받아 대기업 참여를 허용했다.

현재 관계부처와 총사업비 협의를 진행 중이며, 사업비를 최종 확정하는 대로 최대한 조기 발주해 상반기 내 사업자 선정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개발에 착수할 예정이다.

 

한편 나라장터에서는 입찰공고, 업체등록, 입찰 및 낙찰자 선정, 계약체결, 대금지급 등 조달 전 과정을 나라장터에 접속해 온라인으로 안전하고 공정하게 처리할 수 있다. 모든 수요기관의 입찰정보가 공고되고, 업체는 나라장터 1회 등록으로 어느 기관 입찰에나 참가 가능하다.  행정안전부, 금융기관, 관련협회 등 77개 기관 시스템과 연계한 서비스를 제공하여, 입찰/계약시 반복 제출하던 사업자등록증, 시/국세 완납증명서, 보증서, 자격심사서류 등의 제출을 생략할 수 있다.
김소희 기자 shk3296@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2.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3.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4.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5.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1.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2.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3.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5.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