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체육계 "양승조, 대선 출마하라"... 커져가는 도민의 부름

충남체육계 "양승조, 대선 출마하라"... 커져가는 도민의 부름

충남체육종목단체 75곳 도청서 기자회견... 대선출마 촉구
"정치적 어려운 상황 고민말고, 희생 있어도 역할 해달라"

  • 승인 2021-04-29 14:58
  • 수정 2021-04-29 16:31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KakaoTalk_20210429_113732390
충남체육인들이 29일 도청 앞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양승조 충남지사의 대통령 선거 출마를 촉구했다.
내년 3월 제20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양승조 충남지사를 향한 도민의 부름이 커지고 있다.

충남체육종목단체 및 충남체육단체실무자협의회 등 도내 체육계는 29일 도청 앞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양승조 지사의 대선 출마를 촉구했다. 지난 27일 더불어민주당 소속 충남도의원들이 출마를 촉구한 지 이틀만이다.

먼저 송모일 충남롤러스포츠연맹 회장은 "앞서 양승조 지사는 도민의 명령이 있다면 대선에 출마하겠다고 말해왔다. 우리는 순수한 마음으로 양 지사가 결단을 촉구하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10여 년 간 체육계에서 (양 지사를) 지켜본 결과 자신을 내세우지 않는 겸손한 인물"이라면서 "체육인들이 힘을 모아 양승조의 승리를 위해 뛰자"고 외쳤다.

KakaoTalk_20210429_113748430
충남체육인들이 29일 도청 앞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양승조 충남지사의 대통령 선거 출마를 촉구했다. 사진은 박병운 충남배드민턴협회장이 촉구 선언문을 낭독하는 모습.
이어 촉구 선언문 낭독에서 박병운 충남배드민턴협회장은 "대한민국 국민에게 꿈과 희망을 불어넣어 줄 적임자는 양승조 지사"라며 강조했다.

그는 "체육분야는 국민 복지증진은 물론 국가 신성장동력으로 크게 이바지하는 훌륭한 수단"이라며 "양 지사는 전국 최초로 문화체육부지사를 신설할 만큼 문화체육 분야에 남다른 애정과 실천력을 담보하고 있다"고 확신했다.

특히 "양 지사는 한 사람의 정치인이기 이전에 마라토너 풀코스를 9회 완주한 체육인"이라며 "국민생활체육전국국궁연합회장, 충남육상경기연맹회장 등을 역임하며 체육계가 나아갈 방향을 어느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실천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개인의 어려운 정치적 상황을 판단해 대선 출마를 고민하지 말고, 어떤 희생이 있더라도 출마해 국민의 삶의 질과 건강증진에 큰 역할을 해달라"며 "충남체육인들의 결의를 믿고 힘차게 대선을 위해 정진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은 장애인 24개, 비장애인 51개 등 도내 75개 체육단체가 동참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기자회견장에 참석한 단체장은 박병운 충남핸드볼협회장을 비롯해 충남롤러스케이트협회장, 충남그라운드골프협회장, 충남육상연맹회장, 충남태권도협회장, 충남배드민턴협회장, 충남씨름협회장, 충남롤러스포츠연맹 회장, 충남합기도협회장, 충남근대5종연맹회장, 충남스쿼시협회장 등 20여 명이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2.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3.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4.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5.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1.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2.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3.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4.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5. 대전 해모로 더 센트라 5월말 분양...풍부한 인프라 수요자 관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