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게임 인디유 공모전... 25~31일 출품작 접수

  • 스포츠
  • e스포츠

충청권 게임 인디유 공모전... 25~31일 출품작 접수

11월 10일 시상식 개최

  • 승인 2023-10-25 15:21
  • 윤주원 기자윤주원 기자
KakaoTalk_20231024_133738090
충청권 게임 인디유 공모전 포스터
충청권의 인디게임을 발굴하기 위한 '인디유 공모전'이 열린다.

24일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운영하는 글로벌게임센터에 따르면 오는 25일부터 31일까지 충청권 게임 인디유 공모전의 출품작을 신청받는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게임개발 환경을 조성하고 지역의 독창적 게임을 발굴하기 위해 진행하는 것으로, 총 2000만 원의 상금이 걸려있다.

공모 게임 종목은 모바일·PC·VR 3가지 분야이며 개발자가 충청권에 거주하거나 재학 중이어야 출품 자격을 얻는다.



수상작은 오는 11월 10일 대전 음악창작소에서 열리는 시상식 자리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이날 공모작품 전시도 함께 진행되며 인디가수 '누구세영'의 콘서트도 열린다.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은 지역의 대학생 및 인디게임 창작자들의 다양성과 역량 강화뿐만 아니라 인디밴드 공연, 토크콘서트 등을 기획해 창작자들이 즐길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며 "궁극적으로 지역의 우수한 게임 콘텐츠 발굴 및 지원을 통해 충청권이 인디게임 생태계 조성을 선도할 수 있도록 할 것이다"고 말했다.

윤주원 기자 sob2st@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도시철도 3~5호선 밑그림 올 상반기 윤곽
  2. 대전 도안지구 2단계 도시개발사업 탄력 받을까… 2-2지구 사업계획 '승인'
  3. 서산공항 탄력받는다… 군사보호보호구역 해제로 주변개발 가능해져
  4. '지역 발전 기대' 군사보호구역 대규모 해제… 대전은 허탈
  5. 지역의대 교수들 "전공의를 대화 상대로 다가가야"
  1. 김광신 전 대전 중구청장, 재산축소 신고혐의 추가기소
  2. 전공의 사직사태 일주일 대전서 환자 이송지연 23건
  3. "글로컬대학 유치 반드시" 충남대·국립한밭대·대전시·정출연 등 28개기관 힘 모았다
  4. 예비소집 미응소 아동 현황 파악 손 놓은 대전교육청
  5. 김태흠 도지사, 윤 대통령에 "공공기관 드래프트제 줘야" 요구

헤드라인 뉴스


[현장] 종이 승차권 사라지며 쇠락한 시내버스 매표부스

[현장] 종이 승차권 사라지며 쇠락한 시내버스 매표부스

"작은 창문으로 30년간 시민들과 눈을 마주쳤지, 이제는 가족 같아." 중앙로에서 30년째 시내버스 매표부스를 운영하는 소상공인 양기성(81)·김선자(86) 씨를 27일 중도일보가 만났다. 과거 최고의 번화가인 홍명상가·중앙데파트 인근에서 호황기를 누렸던 이들은 급변하는 시대, 대전의 변화를 관찰하는 증인이다. 중앙통으로 불리던 1980년대부터 지금까지 중앙로의 터줏대감으로 자리 잡고 있는 양 씨는 중앙로 목척교 인근에서 매표부스를 운영하며 생활하고 있다. 그는 과거 대전에서 매표부스가 60~70곳이 운영될 때 총무를 역임했고, 출..

“한화 더 높은 곳으로 갈 것” `가을 야구` 목표 드러낸 류현진
“한화 더 높은 곳으로 갈 것” '가을 야구' 목표 드러낸 류현진

한화 이글스 개막전 선봉에 나설 류현진이 올해 포스트 시즌 진출에 대한 기대감을 불어넣었다. 류현진은 27일 일본 오키나와현 고친다 야구장에서 열린 팀 훈련에 참가한 뒤 취재진과 만나 몸 상태와 투구에 대한 자신감을 표현했다. 그는 "26일엔 23일 진행한 첫 불펜 투구 때보다 한 단계 올려 80% 정도 던졌다"며 "모든 구종을 시험해봤는데 제구도 다 좋았던 것 같다"고 평했다. 이어 "투구 폼과 몸도 잘 적응하고 있다"며 "개막전 등판 준비는 문제 없이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컨디션에 무리가 없다면 류현진은 3월 23일 LG..

윤 대통령 “의사 증원 미룰 수 없다, 증원 반대 안돼”… 재차 강조
윤 대통령 “의사 증원 미룰 수 없다, 증원 반대 안돼”… 재차 강조

윤석열 대통령은 27일 “의사 2000명 증원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다”며 강경 대응 방침을 재차 강조했다. ‘늘봄학교’와 관련해선 “범부처 지원본부 만들어 총력 지원에 나설 것”이라고 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날 오후 영빈관에서 의료 개혁과 2024년 늘봄학교 준비 등 2가지 안건 논의를 위해 제6차 중앙지방협력회의를 주재했다. 중앙지방협력회의 개최 후 전국 17개 시·도지사와 시·도 교육감이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인 회의다. 윤 대통령은 의료개혁과 관련, “의대 정원 2000명 증원은 부족한 의사 수를 채우기 위한 최소한의 규모”..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태극기를 게양 합시다’ ‘태극기를 게양 합시다’

  • 봄 행락철 대비 전세버스 일제점검 봄 행락철 대비 전세버스 일제점검

  • 봄철 산불대비 ‘철저히’ 봄철 산불대비 ‘철저히’

  • 화훼농가는 이미 ‘봄꽃 활짝’ 화훼농가는 이미 ‘봄꽃 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