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축제기획자 양성교육 성료

  • 전국
  • 광주/호남

광양시, 축제기획자 양성교육 성료

4개 계곡 거점 축제 등 아이디어 도출

  • 승인 2024-07-10 16:24
  • 이창식 기자이창식 기자
광양
전남 광양문화도시센터가 지난 4일 8주간에 걸친 '축제기획자 양성교육을 완료하고 수료식을 개최하고 있다./광양시 제공
전남 광양문화도시센터가 지난 4일 8주간에 걸친 '축제기획자 양성교육을 완료하고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번 교육에서는 광양시민뿐만 아니라 각계각층의 토론자, 전국의 축제 전문가가 함께 머리를 맞대고 시민이 원하는 축제에 대해 구상하고 기획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지역 축제 기획을 주제로 한 최초의 교육 프로그램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남달랐다.

교육을 마무리하는 단계에서 수강생들이 모둠별로 발표한 축제 기획안이 다른 참가자들의 눈길을 끌기도 했다. 광양의 4개 계곡을 거점으로 한 과냥 4대계곡 축제, 대표기업 포스코와 함께하는 '철든 쌀 축제','스틸로(Steel Road) 축제' 등 광양시의 강점 자원을 활용한 기획안들에서 참가자들의 광양에 대한 관심과 재치가 번뜩였다.

박시훈 광양문화도시센터장은 "축제는 도시의 정체성을 보여주는 메가 이벤트이자 도시의 경쟁력을 키울 수 있는 대표적 문화 콘텐츠로, 이번 교육을 통해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광양시민이 원하는 축제의 청사진을 그려볼 수 있어 큰 의미가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문화도시센터는 '축제기획자 양성교육' 외에도 시민과 함께하는 다양한 교육, 체험, 공간운영 프로그램들을 진행하고 있다.

광양=이창식 기자 mediacnc@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용촌동 정뱅이마을 수해는 평촌산업단지 조성 때문?
  2. ‘만두성지 원주로’ 2024 원주만두축제, 공식 포스터 공개
  3. [아산다문화]아산시가족센터, '임산부 힐링 가요교실' 운영
  4. 대한전문건설협회 대전시회, 집중호우 피해 성금 1000만 원 기탁
  5. [아산다문화] 중국 최고급 보양식 '불도장'
  1. [아산다문화] 진로설계 프로그램, '행복 성장 다독다독'
  2. [아산다문화] "아산, 우리의 새로운 고향이예요"
  3. [아산다문화] "글쓰기, 이제 어렵지 않아요"
  4. 한국스마트혁신기업가협회, '행복두끼 프로젝트' 기부금 전달
  5. ㈜케이알산업, 유성구행복누리재단에 2000만 원 후원

헤드라인 뉴스


[대전 자영업은 처음이지?] 지역 상권 분석 ② 도안동 카페

[대전 자영업은 처음이지?] 지역 상권 분석 ② 도안동 카페

자영업으로 제2의 인생에 도전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정년퇴직을 앞두거나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자신만의 가게를 차리는 소상공인의 길로 접어들기도 한다. 자영업은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음식이나 메뉴 등을 주제로 해야 성공한다는 법칙이 있다. 무엇이든 한 가지에 몰두해 질리도록 파악하고 있어야 소비자에게 선택받기 때문이다. 자영업은 포화상태인 레드오션으로 불린다. 그러나 위치와 입지 등을 세밀하게 분석하고, 아이템을 선정하면 성공의 가능성은 충분하다. 이에 중도일보는 자영업 시작의 첫 단추를 올바르게 끼울 수 있도록 대전의 주요 상권..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3명 정도(34.5%)가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60대 이상의 보유자가 전체 토지의 62%가량을 소유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지방자치단체 등에 등록된 지적공부 정보를 기초로 한 토지소유현황 통계를 18일 발표했다. 지난해 말 기준 우리나라 전체 주민등록인구 5133만 명 중 37%에 해당하는 1903만 명이 토지를 소유하고 있었다. 대전에서는 전체 인구 144만 명 중 34.5%에 해당하는 49만 7443명이 토지를 소유했다. 토지 소유자가 가장 많은 자치구는 서구로, 15..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충남 예산에 건립 예정인 '내포 농생명 클러스터'가 연내 착공, 2027년 운영을 시작할 수 있을 전망이다. 올해 5월 실시설계를 시작한 5만㎡ 규모 수준의 시범단지 공사를 올 하반기엔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충남도는 18일 김태흠 지사의 조성 계획 발표 후 1년 만에 정부 산업단지 계획에 반영돼 기업 투자와 국비 사업 유치로 착공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내포 농생명 융복합산업 클러스터는 ▲농생명 자원 기반 그린바이오산업 생태계 조성 ▲미래 세대 농업인 육성 및 미래 지향적 농촌 경제 구현 등을 위해 조성 추진 중이다. 예산군 삽교..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