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26℃
  • 세종 26℃
  • 충북 24℃
  • 천안 25℃
  • 계룡 22℃
  • 공주 24℃
  • 논산 25℃
  • 당진 24℃
  • 보령 23℃
  • 서산 25℃
  • 아산 26℃
  • 금산 25℃
  • 부여 25℃
  • 서천 25℃
  • 예산 25℃
  • 청양 22℃
  • 태안 25℃
  • 홍성 24℃
실시간 치타속보
  >   경제/과학 >   대덕특구
증강·가상현실로 국내 유적지 관광한다
       
면번호 : 3면
입력 : 2017-05-23 10:34   수정 : 2017-05-23 17:17
joongdo.kr/pq?201705230898


KAIST, 스마트 관광 위한 증강현실 애플리케이션 개발

증강현실(AR)과 가상현실(VR)로 국내 유적지를 관광할 수 있는 시대가 왔다.

KAIST(한국과학기술원) 문화기술대학원 우운택 교수 연구팀은 스마트 관광 지원을 위한 증강ㆍ가상현실 애플리케이션 ‘케이 컬처 타임머신(K-Culture Time Machine)’을 iOS 앱스토어에 23일 공개했다.

이 앱은 창덕궁을 대상으로 한 시범 서비스로, 웨어러블 360˚ 비디오를 통해 문화유산과 유적지에 대한 시공간을 넘는 원격 체험을 제공한다.

사용자는 VR기기에 스마트폰을 장착해 제공되는 360˚ 비디오로 문화 유적지를 원격으로 체험할 수 있다.

또 해당 문화유산과 관계가 있는 인물, 장소, 사건 등에 대한 정보도 확인이 가능하다.

소실된 문화유산에 대한 3차원 디지털 복원도 돼 있다.

웨어러블 기기 없이도 모바일 모드를 통해 사용자 주변 유적지를 카메라에 인식시키고, 관련된 정보와 콘텐츠를 제공하는 증강현실 기반의 문화유산 안내가 가능한 것이다.

앱 사용자는 자신의 위치에서 창덕궁 돈화문을 시작으로 인정문, 인정전, 희정당에 이르는 창덕궁 내부를 이동하며 360˚ 파노라마 이미지와 비디오를 통해 현장을 가상체험 할 수 있다.

연구팀은 문화유산 데이터베이스와 증강-가상현실 콘텐츠의 표준화된 메타데이터를 구축해 이를 적용했다.

이는 일시적으로 개발 후 소비되는 기존 애플리케이션과는 달리 추가적인 콘텐츠 생성하고 추가하는 것이 가능하다.

우 교수는 “증강현실 콘텐츠의 상호 활용성과 재활용성을 증진해 스마트관광 분야의 새로운 시장을 선점할 수 있을 것”이라며 “콘텐츠 개발 비용 절감과 증강현실 콘텐츠 생태계 활성화를 가능하게 하는 다양한 부가 효과도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소망기자somangchoi@

기사입력 : 2017-05-23 10:34           면번호 : 3면       <최소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네티즌 의견 * 의견쓰기 300자까지 가능하며,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운영자 원칙]
* 영문으로만 작성된 제목삭제 될 수 있습니다.
작 성 자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보안문자
 
포토뉴스 더보기
온라인 뉴스룸 더 많은 콘텐츠 보기
멀티미디어 영상 더보기
[영상]강릉 경포 해변에 펼쳐진 환상의 묘기! 블랙이글스 에어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