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광주/호남

남원시 어린이청소년도서관 7월말 개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06-14 20:02 수정 2019-06-14 20:0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clip20190614124553
전북 남원시 어린이청소년도서관이 7월 말 개관,엄마와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공간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북 남원시 어린이 청소년도서관이 7월 말 개관해 엄마와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공간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어린이 청소년도서관에서는 어린이, 청소년뿐만 아니라 인근 주민들도 지식, 정보, 문화 등 다양한 시설과 프로그램을 마음껏 이용할 수 있다.

남원시 도통동 행정복지센터 옆에 들어선 어린이 청소년도서관은 연 면적 1,454.25㎡에 사업비 57억 원을 들여 지상 3층 규모로 유아 및 어린이자료실, 청소년자료실, 일반자료실, 장난감 대여실 등을 비롯해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또, 장애물이 없는 생활환경(BF) 인증을 받아 장애인과 임산부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도서관 1층(놀이마당)은 유아를 위한 공간이 마련됐다. 유아 자료실과 이야기 공간, 아이들의 성장에 도움을 주는 장난감대여실, 수유실, 장난감 소독실 등이 있다.

2층(기쁨마당)은 어린이를 위한 공간이다. 어린이자료실과 상상 서가(드림 꽂이), 일반과 부모를 위한 일반자료실, 휴게공간 등이 있다.

3층(탐구마당, 나눔 마당)은 청소년을 위한 시설이 갖춰졌다. 청소년자료실, 강의실, 동아리실, 감성정원 등이 있어 청소년들이 취미 생활과 탐구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도서관 내 각 자료실에는 유아와 어린이, 청소년, 일반과 부모를 위한 1만5,000여 권의 도서가 비치됐다. 장난감대여실에는 영· 유아들을 위한 장난감 500여 개가 아이들을 기다리고 있다.

남원시는 어린이 청소년도서관 이용자와 학부모 선호 요청에 발맞춰 다양한 연령별 도서와 장난감을 추가로 구매할 예정이다.

남원시는 어린이 청소년도서관이 단순히 책 보고 공부하는 공간이 아닌 학습과 체험, 놀이, 여가활동이 가능한 멀티공간으로써 창의적인 사고와 전인 발달을 돕고,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독서문화 증진과 꿈과 희망이 자랄 수 있는 장소 기대하고 있다.

남원시는 또, 어린이와 청소년의 연령대에 맞는 다양한 주간 및 월간 독서, 문화 프로그램을 지속해서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남원시는 지난해 말 옛 군청부지에 청소년수련관을 개관해 청소년들이 끼와 숨은 재능을 맘껏 펼칠 수 있는 청소년들의 요람으로 만들어 가고 있다.


전주=정영수 기자 jys99523@

포토뉴스

  •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