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설명절 해양사고 대응태세 점검

서해해양특수구조대 출동준비 직원들 격려
아동보호시설 찾아 아이들 위문금 지원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2 17:45 수정 2020-01-22 17:4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특수단 격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목포해양경찰청 서해해양특수구조대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진=해수부 제공)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22일 전남 목포 해양경찰청 서해해양특수구조대를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하고 안전한 연휴를 위한 철저한 준비를 당부했다.

문 장관은 이날 설 연휴기간동안 해양안전사고에 대비한 구조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전복선박 인명구조훈련 현장을 참관했다.

문 장관은 현장 관계자들에게 노고에 감사를 표하고 국민이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사고 대응에 철저하게 준비해달라고 지시했다.

이어, 문 장관은 아동보호시설인 '공생원'을 방문해 거주 아동과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위문금을 전달했다.

목포 연안여객선터미널을 찾아 여객선 운항상황과 설 연휴 '연안여객선 특별수송 안전대책'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문 장관은 이 자리에서 "목포는 여객선 이용객이 가장 많은 곳으로 설을 맞아 이용객 집중이 예상된다"며 "터미널과 여객선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특별수송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해수부는 물가안정을 위해 설 성수품에 대한 정부 비축 수산물을 방출하고 먹거리 안전을 위해 수산물 원산지표시 집중단속도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설 연휴기간동안 수출입 화물의 원활한 처리를 위해 전국 무역항별로 특별대책을 시행할 계획이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포토뉴스

  •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

  • ‘대전도 뚫렸다’ 확진자가 방문한 상가 방역 실시 ‘대전도 뚫렸다’ 확진자가 방문한 상가 방역 실시

  •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에 긴장감 감도는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에 긴장감 감도는 대전

  •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