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돋보기]문화체육관광부, 초등학교에 가상현실 스포츠실 보급사업 실시

[스포츠돋보기]문화체육관광부, 초등학교에 가상현실 스포츠실 보급사업 실시

  • 승인 2017-06-15 16:06
  • 신문게재 2017-06-16 10면
  • 구창민 기자구창민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 한국스포츠개발원에서는 2017년도 체육취약계층의 비율이 높은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가상현실 스포츠실 보급 사업을 실시하고 10개교를 선정했다.

사업 목적은 체육 취약계층 초등학생(장애우, 다문화가정, 새터민, 저소득계층 등)에게 체육 활동에 대한 관심 유도와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기 위함이다.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하는 공모사업이며 1개 학교당 국비 36백만원을 지원하고, 지방비로 36백만원을 매칭해야 한다. 선발은 초등학교의 적격성과 운영 계획서를 서면 심사하는데 ‘17년에 10개교를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한다.

지원내역은 초등학교에 청소년용 가상현실 스포츠실 설치비를 지원해 주는 것인데, 가상현실 스포츠실이란 실내에서 사용자가 실제로 공을 차거나 던지면, 카메라를 통해 공의 초기 운동과 충돌을 인식하여 대형 화면에 공의 비행 궤적과 충돌 효과를 재현하는 것을 말한다.

가상현실 스포츠실이라고 하니 금방 와 닫지를 않는데 그냥 스크린골프를 연상하면 이해가 쉽다.

우리나라에서 스크린스포츠를 통해 성공한 대표 기업은 골프존이다.

골프존의 신화를 재현하고자 수많은 기업들이 스크린 스포츠 관련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이를 상용화 하고 있다.

스크린골프와 야구가 유행하고 있고, 스크린승마, 자전거, 사격, 태권도 등이 성업 중이다. 여기에 스크린 테니스, 그라운드골프, 게이트볼, 배드민턴, 티볼, 스키, 조정 등 다양한 대상으로 프로그램이 개발되고 있고 여기에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과 AR(Augmented Reality, 증강현실) 기술이 더해져 끊임없이 진화하고 있다.

이번에 실시되는 문체부의 가상현실 스포츠실 보급 사업은 매우 좋은 사업으로 지속적으로 확대되어야 한다. 해마다 300여개의 초등학교가 줄어드는 현실을 감안할 때 자라나는 꿈나무들에게 보다 좋은 스포츠 체험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특별히 고급 스포츠의 경우에는 집안이 잘살지 못하는 경우, 시설과 용구가 없어 어릴 때 접해보지 못하는 경우가 태반인데 스크린 스포츠는 이를 해결해 줄 수 있다.

문체부는 이번 사업을 통해 흥미 요소가 있는 스포츠 콘텐츠 제공을 통해 운동을 기피하는 학생들과, 여학생들 그리고, 장애 학생들에게까지 균등한 체육 활동 기회가 제공되기를 희망하고 있다.

또한 다문화가정이나 새터민 학생도 일반 학생과 같이 체육 활동에 즐겁게 참여하여 우리 사회의 일원으로서 성장하는 기회를 마련해 주고, 스포츠를 통한 인성과 협동심 배양, 반복적인 융합학습으로 다양한 지식 습득과 집중력 향상 효과를 얻고자 했다.

필자는 스크린스포츠를 통해 보다 다양한 스포츠 프로그램이 보급하기를 희망한다. 이번 공고문의 설명자료에는 축구(페널티킥, 프리킥 등의 훈련 활동)와 체육기반융합교육(공을 차거나 던져 화면 위의 목표를 맞추는 체육활동 기반으로 교과학습)이 가능한 시설 설치를 설명하면서 축구시뮬레이터라는 종목을 지정하고 충돌이라는 용어로 설명하고 있어 축구 프로그램 개발자만을 위한 사업이 아니냐는 불만의 목소리가 들리고 있다.

이번 초등학교 사업을 시작으로 중·고등학교 대학에까지 스크린스포츠가 보급되면 좋겠다. 이 사업이 국가 스포츠교육의 패러다임을 획기적으로 바꿀 수 있는 사업임에는 틀림이 없다. 문화체육관광부의 좋은 취지의 사업이 좋은 성과를 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

정문현 충남대 교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2.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3.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4.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2.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3.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4.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5. 목포 A아파트서 건축폐기물 무더기 발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