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한국전력공사, 옥천읍 중앙로 '전선지중화 사업' 선정

옥천군-한국전력공사, 옥천읍 중앙로 '전선지중화 사업' 선정

사업비 100억원 소요, 옥천군과 한전 통신사 절반씩 부담

  • 승인 2019-12-03 09:54
  • 수정 2019-12-03 09:54
  • 이영복 기자이영복 기자
옥천군은 옥천읍 중앙로 1.1km 구간(옥천군청~서울정형외과)이 한국전력공사의 2020년 가공배전선로 지중화사업 대상지에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한국전력공사와 옥천군은 중앙로 1.1km 구간(옥천군청~서울정형외과)에 전기공사 사업비를 분담하여 투입하게 된다. 옥천군은 총 100억 원의 사업비가 소요될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사업비는 옥천군이 절반을 한전과 KT 등 9개 통신사가 나머지 절반을 부담한다고 밝혔다. 다만 정확한 총 공사비는 내년 초 한국전력공사, KT 등 9개 통신사의 협약체결 후 확정된다.

공사는 2020년 6월에 착공하여 2021년 12월에 준공될 계획이다. 전선지중화 사업은 해당 구간의 전주와 통신주를 제거하고 전선과 각종 통신선을 지하 매설하는 사업으로, 지중화사업이 완료되면 보행자의 통행불편 해소, 교통여건 개선,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주요 시가지의 미관 역시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옥천군 관계자는 "대학 타운형 도시재생 사업과 연계한 상승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히며 "사업기간 도로와 인도 굴착으로 인한 통행불편 및 영업지장에 대하여 주민의 이해와 협조를 구하는 한편 불편과 피해의 최소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옥천=이영복 기자 pungluiin@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인터뷰] 한화이글스 브랜든 반즈 "팬들에게 좋은 경기력 선보이고 싶다"
  2. 4위로 추락한 대전, 안산 잡고 상위권 재진입 노린다.
  3. 대전보훈청, 미등록 유공자 발굴 캠페인 벌여
  4. [새책] 마음의 문을 열면, 삶의 빛이 들어올거에요…'잠에서 깨어난 집'
  5. [새책] 미움만 가득한 세상 대신… '아빠, 구름 위에서 만나요'
  1.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2.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3.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4.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5. [영상]풀스윙 절대 공식! 스윙시 하체체중 비율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