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반기 대전 주상복합·오피스텔 분양 줄줄이 '연기'

하반기 대전 주상복합·오피스텔 분양 줄줄이 '연기'

동구 주상복합 힐스테이트 대전 더 스카이 시행사 후분양 고려
대덕테크노밸리 오피스텔 하반기 분양 불확실… 금백 관망
"올해 분양 어려울 수도"… 도안 힐스테이트 2차도 연기

  • 승인 2020-09-17 17:20
  • 신문게재 2020-09-18 5면
  • 김성현 기자김성현 기자
2020070901000842400031011
대전시 전경.
멈춰있던 대전의 하반기 주택 분양이 시작됐지만, 예정됐던 주상복합과 오피스텔 분양은 줄줄이 지연될 것으로 보인다.

투기과열지구 지정, 코로나 여파 등으로 지역 분양시장이 어두워지면서 시행사, 건설사 등에서 상황을 살피기 위해 분양을 지연시키는 등 몸을 움츠리고 있어서다.

우선 동구 가양동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대전 더 스카이'는 올해 6월로 분양이 예정돼 있었다.

현대건설이 짓는 주상복합 '대전 더 스카이'는 가양동 452-1, 452-34번지에 들어서며, 지하 4층∼지상 49층, 3개 동 규모로 모두 358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상가는 연면적 9372㎡ 규모로 조성된다.

그러나 올해 분양은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 부동산 규제 등의 여파로 분양시장 전망이 어두워지면서 시행사가 후분양을 고려하고 있기 때문이다.

대전 더 스카이 분양대행사 관계자는 "코로나, 투기과열지구 지정 등 여러 이유로 사업이 잠정 연기된 상황"이라며 "후분양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금성백조 '대덕테크노밸리 오피스텔' 분양도 지연될 가능성이 크다. 가을 분양이 예정돼 있었지만, 시장 상황을 살피기 위해 관망세로 돌아섰기 때문이다.

대덕테크노밸리 오피스텔은 관평동 1356번지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 4층~지상 10층, 총 511실(전용면적 23㎡-446실, 30㎡-63실, 48㎡-2실)로 구성돼 있다.

금성백조 관계자는 "부동산 규제 등의 여파로 시장 상황을 살펴야 할 것 같다"며 "정확한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올해 분양할지 내년에 할지도 불확실하다"고 했다.

유성구 용계동 677-4, 5번지에 598실 규모의 힐스테이트 도안 오피스텔 2차도 분양이 연기됐다. 애초 10월로 분양이 예정돼 있었지만 11월로 연기됐고, 이마저도 여의치 않다.

힐스테이트 도안 분양대행사 관계자는 "11월로 분양이 예정돼 있지만, 더 연기될 가능성이 있다"며 "코로나 여파 등으로 다른 사업지 모두 조금씩 지연되면서 올해 분양이 어려울 수도 있다"고 전했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2.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3. 한화이글스, 선수 6명 웨이버 공시 및 육성 말소 요청
  4.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5.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1. [날씨] 주말 어제보다 기온 더 떨어져 '쌀쌀'
  2.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3. [부여간첩사건 25주기] 北 위장 전문 띄우고 7개월 잠복작전…'경찰 이름으로 견디어'
  4. 미국 대선 후보 지지율 추이
  5. 매물은 없는데 가격 상승은 여전… 대전·세종 전세시장 불안정 지속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