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상생 협력 우수프랜차이즈 지정

  • 경제/과학
  • 유통/쇼핑

소진공, 상생 협력 우수프랜차이즈 지정

  • 승인 2022-02-27 13:24
  • 이유나 기자이유나 기자
명예의 전당 헌정 브랜드
소상공인진흥공단 우수프랜차이즈 지정식에서 '명예의 전당 헌정 브랜드'에 선정된 브랜드 대표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소상공인진흥공단 제공.
25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프랜차이즈 수준평가를 통한 우수프랜차이즈 지정식을 개최했다.우수프랜차이즈 지정은 '상생협력 프랜차이즈 육성사업'의 하나로, '프랜차이즈 수준평가'를 통해 정해진다. 일정 기준을 통과한 브랜드에겐 우수프랜차이즈 인증마크와 함께 각종 연계 혜택 등을 제공한다. '프랜차이즈 수준평가'는 가맹본부의 역량을 4개 등급으로 평가해 예비 가맹점주에게 올바른 프랜차이즈 가맹본부 정보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의 성장동기를 부여하고 질적 향상을 위해 2010년부터 추진되고 있다. 이번 우수프랜차이즈 지정식에서는 프랜차이즈 수준평가 Ⅰ·Ⅱ등급을 받은 총 21개 브랜드가 참여했다. 해당 브랜드는 우수프랜차이즈 엠블럼을 소속 가맹점에 부착할 수 있으며, 해당 브랜드 홈페이지 등에도 게재할 수 있다. 3년 연속 우수프랜차이즈에 지정된 5개 브랜드에게는 명예의 전당 헌정패를 수여했다.

명예의 전당 헌장을 받은 브랜드는 깐깐한족발, 아소비, 에듀플렉스, 커피베이, 푸라닭 치킨 등 5곳이다. 제 16기 우수프랜차이즈로 지정된 브랜드는 깐깐한족발, 두찜, 땅스부대찌개, 라라코스트, 메가엠지씨커피, 바른치킨, 버거앤프라이즈, 비스트로피자, 수유리우동집, 아소비, 아이세이버, 얌샘김밥, 에듀플렉스, 역전할머니맥주1982, 우된장, 유가네닭갈비, 이차돌, 커피베이, 티바두마리치킨, 푸라닭치킨, 피자알볼로 등 21곳이다.
이유나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22대 총선 선거운동에 대학후배 동원시킨 대전시의원 불구속 송치
  2. 대전동부경찰서, 북한이탈주민의 날 기념 탈북민 초청 간담회
  3. 충남대 신동캠퍼스 조성 속도… 기본설계 예산 7억 확보
  4. 안전성 높인 '화재 감지기' 설치 의무화...신규 공동주택 적용 한계
  5. 한밭대 "글로컬대학 충남대와 통합 도전" 76.95% 찬성
  1. 건설근로자공제회 대전지사 공공기관 탐방 프로그램 진행
  2. LH대전충남본부, 대전과 충남 내 호우피해 대한 긴급 지원
  3. [날씨] 이번 주말 구름 많고 흐린 날씨…강한 소나기
  4. 강준현 국회의원, 민주당 세종시당 '새 리더' 출사표
  5. [포토] 조원휘 대전시의회 의장 "참전 용사들의 헌신 잊지 않아야"

헤드라인 뉴스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도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1.7% 오른 시간당 1만30원으로 결정됐다. 1만 원대 돌파는 최저임금제를 도입한 이후 37년 만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제11차 전원회의를 열고, 투표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최저임금위는 전날 오후부터 마라톤 회의를 벌였으며, 이날 자정을 넘겨 노동계가 제시한 시간당 1만 120원과 경영계 제시한 1만 30원을 투표에 부친 결과 경영계 안이 14표를 받으며 최종 결정됐다. 이 과정에서 민주노총 측 근로자위원 4명이 공익위원이 제시한 촉진구간이 적다고 반발하면서 회의장을 나와 실제..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서울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콘텐츠 전시 행사에 대전이 전국에서 가장 큰 규모의 지역 공동관을 운영한다.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은 18일부터 21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24'에 16개 부스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대전을 제외한 지역 공동관을 운영하는 곳은 광주광역시(12개 부스), 충남도(9개 부스), 강원도(9개 부스) 등 3곳이다. 대전 공동관은 기업 공간 부스 7개, 웹툰 작가 부스 1개, 비즈니스 및 이벤트 부스 8개로 구성돼 있다. 참가기업은 '디자인오드', '그림마카롱'..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밤 사이 시간당 110㎜ 이상의 기록적 폭우가 쏟아지면서, 대전·세종·충남 곳곳에서 인명피해 발생하고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0일 대전·세종·충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까지 대전에만 160건의 비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인명 구조는 46명, 배수 지원은 36건, 도로장애, 토사낙석, 배수 불량 등 안전조치는 115건으로 파악됐다. 인명 피해는 없었다. 많은 비로 이날 오전 4시 30분께 주민 27가구가 사는 서구 용촌동의 정뱅이마을 전체가 침수됐다. 마을 주민들이 고립돼 장비 13대, 구조인력 73명(소방·..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