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일 보령시장, 진선미 국회 국토위원장 찾아 주요현안 반영 요청

김동일 보령시장, 진선미 국회 국토위원장 찾아 주요현안 반영 요청

보령-태안 해저터널 현장서 교통 SOC 등 건의

  • 승인 2021-02-25 09:27
  • 이봉규 기자이봉규 기자
진선미 국토부 위원장 방문
김동일 보령시장(왼쪽 두번째)은 지난 24일 국도77호 보령-태안 해저터널 현장을 찾은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오른쪽)을 만나 교통 SOC 등 주요현안의 적극적인 추진을 요청했다.
김동일 보령시장은 지난 24일 국도77호 보령-태안 해저터널 현장을 찾은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을 만나 교통 SOC 등 주요현안의 적극적인 추진을 요청했다.

이날 김 시장은 진 위원장과 현장에 배석한 주현종 국토교통부 도로국장 등 관계자에게 상반기 국토교통부 고시 예정인 고속도로 국가계획에 '보령-대전-보은간 고속도로' 반영을 건의했다.

또한 사통팔달 도로망 확충을 위한 '국도77호 우회도로(신흑-남포 구간)'와 교통병목과 사고위험이 높은 '국도 21호 주산-웅천구간 확·포장'사업이 신속히 추진되도록 요청했다.

아울러 철도관광객 유치와 지역의 균형발전을 위해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경부선·충북선을 연결하는 '충청산업문화철도(보령선)'의 반영도 요구했다.

김 시장은 "충청지역에 물류비용 절감 및 국토 균형발전을 위해 도로와 철도 등 교통인프라 확충에 국회에서 더욱 힘써 달라"고 다시한번 강조했다.

한편 김 시장과 진 위원장 등은 올해 말 완공예정인 원산도해저터널 현장을 둘러보며 '안전에는 베테랑이 없습니다'는 구호를 함께하며 안전시공을 다짐했다. 보령=이봉규 기자 nicon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2.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3.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1.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2. [속보]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RIS 사업 선정
  3. 세종시, 올해 하반기 5287세대 아파트 더 짓는다
  4. 문재인 정부 4년 기로에 선 충청
  5. 대전 철도 유휴부지 총 231필지 존재… 미사용 6곳은 어디에 있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