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 이철성 총장, 학생자치기구 대표와 간담회

건양대 이철성 총장, 학생자치기구 대표와 간담회

학생 의견 학사운영 적극 반영하기 위해 마련

  • 승인 2021-02-26 10:13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건양대
건양대 이철성 총장(왼쪽 세번째)이 학생자치기구 대표들과 간담회를 마친 후 기념촬영 모습.
건양대학교 이철성 총장은 지난 24일 오후 논산 창의융합캠퍼스 명곡정보관에서 학생중심대학을 표방하는 건양대 학사운영에 학생들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하기 위한 학생자치기구대표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철성 총장과 정헌식 학생취업처장과 함께 총학생회 ‘DAY’ 김성준 총학생회장(스포츠의학과 4학년)과 장도현 부총학생회장(세무학과 3학년), 총대의원회 유채연 대의원장(의료IT공학과 4학년)과 임성희 부대의원장(사이버보안공학과 3학년), 총동아리연합회 이선아 회장(글로벌경영학과 3학년)과 백수인 부회장(의공학부 4학년)이 참석했다.

이철성 총장은 “최근 대학환경이 어수선하지만 그래도 가장 중요한 것은 ‘학생’이라는 키워드라고 본다. 학생중심대학으로서 여러분들의 의견을 많이 듣고 싶다”며 “최근 SNS 등을 보면 학생들의 자존감이 낮아진 것 같아 보인다. 부디 우리 학생들이 건양대에 있어서 객체가 아닌 주체적인 마음을 가지고 활동해줬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학생들은 “총장님과의 이런 대화 자리가 앞으로도 더 많이 있었으면 좋겠다”며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동아리 활동 위축 해결방안과 학교의 중요한 의사결정에 있어서 학생들이 지금보다 더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으면 좋겠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정헌식 학생취업처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되고 대학 주요 의제를 다루는 건양인포럼이 재개되면 총학생회와 동아리연합회가 직접 아젠다를 발표하는 자리를 가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같은 날 이철성 총장은 대학혁신지원사업단 정주현 부단장과 함께 총학생회 임원들에게 대학의 주요 대학혁신지원사업 내용을 소개하는 한편 학생들의 의견을 반영한 대학혁신지원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킥오프 미팅을 진행하기도 했다.

대학혁신지원사업단 관계자는 “대학본부 주도로 교육혁신을 위한 인프라 구축이 진행 중이며 앞으로는 학생들의 의견을 적극 받아들여 학생들이 원하는 최상의 교육환경 및 프로그램을 만들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2.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3.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4.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5.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1.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2.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3.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5.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