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자매도시 울릉도 마라톤 행사 참가로 우호 협력 도모

  • 전국
  • 보령시

보령시, 자매도시 울릉도 마라톤 행사 참가로 우호 협력 도모

  • 승인 2024-06-11 09:31
  • 수정 2024-06-11 13:05
  • 신문게재 2024-06-12 13면
  • 김재수 기자김재수 기자
보령시
보령시는 9일 자매도시 경북 울릉군에서 개최된 제19회 독도지키기 울릉도 전국 마라톤대회에 참가했다.
보령시는 9일 자매도시 경북 울릉군에서 개최된 2024년 제19회 독도지키기 울릉도 전국 마라톤대회에 참가해 우호를 다졌다고 11일 전했다.

2017년 11월 보령시와 울릉군은 자매도시로 맺어졌으며, 해양과 섬 자원을 공유함에도 원거리에 따른 활발한 교류협력이 어려웠으나 이번에 대회 참가를 계기로 지자체 간 활성화를 도모했다.

이번 대회에는 울릉군민 및 전국 마라토너 700여 명이 참가하여 독도지키기를 위한 캠페인과 달리기를 함께 했고, 우리시는 보령시마라톤클럽 소속 14명이 참가해 이경섭 씨가 3시간 3분으로 풀코스 1위를 기록했다.

그 외 일정으로 울릉도 특별한 생태 관광과 독도를 방문해 뜻깊은 발자취를 남겼으며, 보령시 홍보책자 400부를 울릉도 군관계자 및 마라톤 참가자들에게 전달했다.



올해로 19회째를 맞는 울릉도 일주 마라톤은 일주도로 붕괴와 코로나 사태로 잠시 중지되었다가 작년부터 다시 개최됐다.

대회에 참가한 한 시민은 "이번 자매도시 간 행사 교류를 통해 관광도시 보령시와 울릉도 간 상호 이해와 협력, 교류 증진의 토대가 됐다"며 "우리 시에서 개최되는 보령머드임해마라톤 대회에도 자매도시 시민들이 많이 참석하여 함께 뛰며 상호 우호협력을 다졌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보령=김재수 기자 kjs0328@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 어르신의 건강한 노후 위한 종합상담박람회 '알쓸신복박람회'
  2. 장철민 "소진공 유성이전 재고해야"
  3. 대전용산초 사망 교사 19일 순직여부 심의… 경찰 수사 결과 아직도
  4. 박경배 송촌장로교회 목사 소천
  5. NH농협 세종본부, 세종시 문화관광재단에 1억 원 후원
  1.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2.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
  3. 집단휴진 밀어붙이는 의협 고발로 맞서는 정부, 환자는?
  4. 우송대 구인혁·김지연 교수 '2024년 신진연구자 지원사업' 최종 선정
  5. 중3 영어 수준 올랐다… 中 수학·영어 읍면 지역보다 대도시가 높기도

헤드라인 뉴스


"27일부터 무기한 휴진" vs "불법 지속시 협회 해산도"

"27일부터 무기한 휴진" vs "불법 지속시 협회 해산도"

전국에서 모인 의사들이 서울 광화문에 집결해 30도가 넘는 뜨거운 아스팔트 위에서 '의과대학 증원 저지'를 외쳤다. 18일 대한의사협회(의협)가 주관한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 총궐기대회'가 전국의 의사, 전공의 의대생들을 비롯해 의과대학 교수가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오전 11시 대전시청 북문 맞은 편에서도 대전시의사회가 마련한 전세버스 9대에 임정혁 대전시의사회장을 포함해 의사와 전공의, 의과대 교수 등 200여 명이 상경했다. 임현택 의협 회장은 서울 총궐기대회에 "의사협회는 이 폭압적인 정부가 전공의를 포함한 의사들을..

"민선 8기 후반기는 과감하고 신속하게 나가겠다"
"민선 8기 후반기는 과감하고 신속하게 나가겠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18일 "민선 8기 후반기에는 일류경제도시 대전을 향해 전략적이고 과감하게, 신속하고 일관되게 그리고 거침없이 나아가겠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민선 8기 출범 2주년을 맞아 이날 대전시청에서 주요성과와 후반기 시정 방향을 발표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민선 8기 전반기는 미래를 향해 힘차게 발돋움한 역동과 도전의 시간이었다"면서 "그동안 역대 최대, 역대 최고의 실적으로 다져온 성과를 토대로 미래가 기대되는, 경쟁력이 탄탄하고 살기 좋은 도시로 대전의 위상이 변모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날 민선 8기..

[낙찰 정보]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실시설계용역 1순위 `케이지엔지니어링`
[낙찰 정보]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실시설계용역 1순위 '케이지엔지니어링'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조성사업 실시설계용역 1순위에 (주)케이지엔지니어링 종합건축소사무소가 이름을 올렸다. 다만, 이번 입찰은 사전입찰심사제도(PQ)로 진행해, 해당 업체의 적격 여부에 따라 계약 성사가 판가름 날 것으로 전망된다. 18일 조달청 나라장터 국가종합전자조달에 따르면, 대전시는 13일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조성사업 실시설계용역에 대한 긴급 공고를 냈다. 입찰은 14일 오전 10시부터 진행돼 이날 오전 10시에 마감했고, 11시 개찰까지 진행됐다. 이 공고엔 12개 업체가 도전장을 냈으며, 낙찰 하한선을 미달한 2..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의사 총궐기대회 참석에 텅 빈 의원 의사 총궐기대회 참석에 텅 빈 의원

  •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