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AI 기술 활용 버스 운전자 음주 운행 차단

  • 전국
  • 부산/영남

부산시, AI 기술 활용 버스 운전자 음주 운행 차단

음주 운행 근절 대책 발표
안면인식 음주측정기 도입
음주 기준 0.01%로 강화

  • 승인 2024-06-13 13:20
  • 김성욱 기자김성욱 기자
부산시청 전경(부산시 제공)
부산시청 전경./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버스 승객의 안전과 생명을 위협하는 버스 운수종사자의 음주 운행을 원천 차단하기 위해 '음주 운행 근절 대책'을 수립·추진한다고 밝혔다.

최근 시에 소재한 시내버스 업체 운수종사자가 음주 운행을 하던 중 승객의 제보로 경찰에 적발돼 크게 물의를 일으킨 바 있다.

이에 시는 14일 오후 2시 버스운송사업조합 회의실에서 부산 소재 운수사 대표자를 모아 대책 회의를 열고 시가 마련한 음주 운행 근절 대책을 발표한다.

음주 운행 근절 대책은 시-버스조합 정기 합동 점검, 이상 음주 수치 관리자 문자 통보 시스템 도입, 안면인식 음주측정기 도입, 음주측정기 센서 정기구독, 운수사 대표 대책회의, 운수종사자 교육강화, 음주 운행 사고 발생 시 필수 조치 사항 마련, 행정처분 강화, 음주 기준 강화 법령 개정 등 크게 9개의 내용으로 구성됐다.



시-버스조합 합동 점검을 매년 정기적으로 시행하고 필요시 수시로 점검해 시가 업체의 음주 운행 관리 실태를 직접 챙겨 위법한 사례를 적발하면 엄중히 처벌할 방침이다.

현재 버스 운수종사자의 음주 여부 판단 기준인 0.02%를 초과하는 수치가 음주측정기에 기록되면 곧바로 관리자에게 알림 문자를 보내 관리자가 실시간으로 인지할 수 있게 한다.

AI 안면인식 기술이 탑재된 음주측정기를 도입해 대리 측정도 원천적으로 차단한다. 장기적으로는 차량 제작사와 협의해 차량 자체에 운수종사자의 본인 확인 및 음주 측정 기능을 탑재시켜 음주 상태를 확인해야만 시동이 걸리도록 하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음주 기준을 0.01%로 강화하고 이를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명시하도록 법령 개정을 건의할 계획이다.

이봉걸 시 버스운영과장은 "버스 음주 운행은 시민의 안전과 직결된 사항으로 결코 용인할 수 없는 부조리다"며 "AI 등 최신 기술을 활용해 관리의 사각을 없애고 공공의 관리·감독도 더욱 강화하는 한편 사고 발생 시 무관용의 원칙으로 최대 수위 처벌 등 음주 운행을 뿌리 뽑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부산=김성욱 기자 attainuk0518@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충남대전 통합 가시화되나
  2. 사회복지법인 신영복지재단 대덕구노인종합복지관 참여자 현장 모니터링
  3. 세종시 '기회·교육·경제' 특구, 세 마리 토끼 잡을까
  4. 극한 호우 늘고 있지만…대전 노후 하수관로 63% 달해
  5. 대전 대학병원 하반기 전공의 신규모집 각양각색
  1. [기고] 가족동요 부르기
  2. 당진시, 명품 해안도로 만든다!
  3. 대전교육청 학교전담경찰관 연계 '소극'
  4. 대전 노래방서 다른 손님 폭행해 숨지게 한 40대 구속
  5. (사)대전장애인단체총연합회, (사)대전시사회적기업협의회와 업무협약(MOU)

헤드라인 뉴스


지역 어디서나 즐긴다… 대전 문화·체육 허브도시로 도약

지역 어디서나 즐긴다… 대전 문화·체육 허브도시로 도약

민선8기 대전시는 지역 발전을 견인할 미래 비전으로 문화 체육 인프라 확충에 속도를 내고 있다. 모든 시민이 사는 곳에서 손쉽게 문화 체육 콘텐츠를 접하면서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고 나아가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한 성장동력으로 삼겠다는 것이다. <관련기사 9·10·11면> 대전시 '문화·예술·체육 허브 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가장 주력하고 있는 것은 바로 접근성이다. 문화체육시설 조성으로 정주 여건을 높이고, 해당 분야의 다양성과 접근성을 향상해 시민들이 함께 향유하는 환경을 만들겠다는 것이다. 여기에 문화시설과의 시너지 효과를 내기..

한동훈, 압도적 지지로 국민의힘 신임 대표 당선
한동훈, 압도적 지지로 국민의힘 신임 대표 당선

국민의힘 신임 대표에 비상대책위원장을 지낸 한동훈(73년생) 후보가 과반을 훨씬 웃도는 지지로 당선됐다. 최고위원과 청년 최고위원에도 ‘친한동훈’ 후보들이 선출됐다. 국민의힘은 23일 오후 2시부터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전당대회에서 한동훈 후보의 신임 당 대표 선출을 공식 발표했다. 최고위원은 장동혁·김재원·인요한·김민전 후보가, 1명인 청년 최고위원에는 진종오 후보가 당선됐다. 한동훈 신임 대표는 전체 선거인단은 84만1614명 중 40만8272명(투표율 48.51%)이 참여한 투표 합산 결과, 과반을 뛰어넘는 62..

끝없는 추락…대전하나시티즌·한화이글스 최하위에서 ‘전전긍긍’
끝없는 추락…대전하나시티즌·한화이글스 최하위에서 ‘전전긍긍’

대전을 연고로 하는 프로스포츠 구단인 한화이글스와 대전하나시티즌이 최악의 부진을 겪으며 나란히 최하위로 추락했다. 그나마 프로야구 한화는 올해 역대급 흥행몰이를 하며 한숨 돌리는 모습이지만, 대전하나시티즌은 거듭된 패배에 골수팬들마저 등을 돌리고 있다. 23일 오전 기준 KBO와 K리그1 등에 따르면 한화와 대전은 각각 리그 최하위에 위치해 있다. 양 팀 모두 시즌 초 마주한 지독한 슬럼프를 극복하기 위해 감독 교체와 선수단 리빌딩이란 과감한 결단을 내렸지만, 현재까지의 결과는 암담한 수준이다. 김경문 감독 부임 이후 한동안 5할의..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새소리와 함께 책 속으로’…숲속의 문고 개장 ‘새소리와 함께 책 속으로’…숲속의 문고 개장

  • ‘여름이 즐겁다’…도심 속 물놀이장 속속 오픈 ‘여름이 즐겁다’…도심 속 물놀이장 속속 오픈

  • 플라즈마 캠페인 앞두고 인공태양 KSTAR 점검 플라즈마 캠페인 앞두고 인공태양 KSTAR 점검

  • 국가 핵융합위원회 주재하는 이종호 과기부 장관 국가 핵융합위원회 주재하는 이종호 과기부 장관